회원가입 하자!
회원가입 ID/PW 찾기, 인증 메일

형님들아 나 나가살아도 되는거지요?

누워서 침뱉기라서 항상 참고 살았는데 이제는 못 참겠어요

저 아래 아버지가 알콜 중독이라 하셨는데 우리 아버지는 노름꾼이였습니다. 다행히 전재산 탕진은 안하셨고.

중간에 바람 몇번 피고 우리형제 말 안들으면 줘패시고, 노름판에서 담배 피시다가 병걸리셔서 병원비로 연금 탕진하셨죠.

제일 어이 없었을 때가. 아버지가 나는 너희 형제를 낳을 생각이 없었다 말씀하셨을때...

 

그러다가 갑자기 아버지가 나 중3 때부터 2교대일을 하면서 우리 먹여 살리셨죠.

너무도 감사해서 제가 재수도 하고 취직하는데 졸업하고 2년 걸렸지만 국립대 나오고 등록금도 내가 내고 다녔어요.

기특하셨는지 군대에서 휴가 나올때는 항상 부대앞으로 마중도 나오시고 부대 제 시간에 들여보내주시곤 했습니다.

이제는 은퇴하실때가 되셔서 자식된 도리로 모시고 살 생각도 하고 있었어요

 

챙겨주시는걸 잘 알기에 바라는 것도 없다고하고 새옷. 새신발 가방 이런거 필요 없다고 하고 다녔습니다.

이런 아버지에게도 단점이 있으십니다. 우리가 할 결정을 항상 당신이 하신다는것이죠.

당신이 맘에 들지 않는 결정은 인정하지 않으십니다.

예를 들면 새내기때 학교에서 외박을 하려하는데 늦게 들어왔으면 왔지 절대 안된다 하시고

여자친구 소개하면 맘에 안든다고, 연락하면 아직도 걔랑 만나느니 헤어지라느니 응원도 안해주시고.

차사겠다고 하면 돈든다. 차사고 운전하겠다 하면 내가 같이 타서 연습하고 인정할때 까지는 절대 운전 못한다. 

취직하고 자취하겠다고 하시면 그러면 나랑 관계를 끊는거다 손벌릴 생각 없이 살 자신 있으면 나가라 하시는거죠.

어린 나를 걱정하신다는 생각에 그러신가보다 하고 싸울 생각도 별로 없었습니다.

 

그런 아버지가 저보고 나가라 하셨습니다

이번에 새로 이사하는 집 제방 인테리어를 제가 해보겠다고. 제가 살 곳이니까 비용도 내가 해보고 하겠다고 하시니

반대를 하시네요.

왜냐고 여쭤봐도 이집은 내가 가장이고 내가 주인이다. 그래서 그런다

 그러시고. "내가 여기까지 온것이 니혼자 잘나서 그런것이냐?"

"니방 콕 닫고 게임할때 불빛 나와도 거실에서 참고 잤다." 그러시길래

전부터 참고 있던 불만을 조근조근 털어놓았죠.

저보고 나가라고. 네가 경제적 도움 주었던고 계산해서 다시 돌려줄테니까 독립하라 하시더군요.

나가서 고생해봐야 안다고.

어이가 없었습니다.

곧 이사하시게 되어서 예치금도 빼서 드리고 이전에 부동산 거래 하실때 도와달라하셔서 기꺼이 도와드렸는데 화가 많이 났습니다.

진짜 독립해야겠다는 생각이 머리 끝까지 올라왔습니다.

형님들 어찌해야 할까요?

 

 

 

 

  • ?
    익명_45814286 2019.01.07 22:01
    뭐 그래도 부모라고 인세의 인연이 그리 쉽게 끊어지지야 않겠지만
    그렇게나 짜증나면 뭐... 본인은 벌써 반 이상은 기운거 같은데?
  • ?
    익명_65554991 2019.01.08 08:46
    개부럽다.. 나도혼자만살고싶다 나혼자살면 진짜행복할거같은데
  • ?
    익명_85658716 2019.01.08 12:21
    물려받을거잇음? 없음 바로 런 ㄱㄱ
  • ?
    익명_02269477 2019.01.08 13:15
    나도 안좋은 상황이였거든? 근데 이제 내가 집구해서 아빠가 내 집에 같이 산단말야? 나 맨날 아빠보고 나가서 살라고함ㅋㅋ 독립 하셈 그게 당연히 맞는거지
  • ?
    익명_23031683 2019.01.08 13:16
    글쓴이도 성인이고 몇년 있으면 어차피 나가서 살게 될건데 그냥 한 몇년 빨라진거라고 생각하면 될거 같아.
    집 구할 때 필요한 정보들 잘 알아보고 좋은 집 구하면 좋겠네.
  • ?
    익명_44727169 2019.01.08 20:44
    자식이 부모한테서 독립하는것처럼 부모도 자식한테서 독립해야 한다. 그게 안되면 대등한 인격과 인격이 아니라 부모한테 종속된 인간이 된다. 그런데 부모 스스로는 대부분 이걸 못한다. 반발이 부담스럽더라도 일단 독립해라. 이런 독립은 시간 지나면 다시 사이 좋아진다.
  • ?
    익명_29482693 2019.01.11 08:53
    독립하는 대신에 어머니한텐 잘해드려야지...
  • ?
    익명_47834520 2019.01.23 05:46
    답나온것같은데요 독립축하드립니다
  • ?
    익명_38337585 2019.01.23 17:18
    그 동안 너무 감사했습니다.
    마음의 빚은 꼭 나중에 갚겠습니다.
    용돈 꼬박꼬박 적더라도 챙겨드리겠습니다.
    여유 나는 대로 와서 청소나 맛난거 사드리러 오겠습니다.
    - 위의 4가지 정중하게 말씀 드리고 독립해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성적인 주제는 익명 후방주의에 남겨주세요
공지 해외거주, 외국인을 위한 성인인증 신청 가능!! 5
3564 알린 느려지지않았나요? 6 익명_35097525 2019.01.15 657 0
3563 더러워서 일몬하겠네 익명_57692087 2019.01.14 780 0
3562 시사방송 망치부인 해킹당했다고하던데 야외방송사고생길듯 5 익명_80180286 2019.01.13 967 -2
3561 일본만화 저작권과 웹툰사이트들의 일본만화진출에 관해서 아시는분 있나요? 3 익명_67742917 2019.01.12 436 0
3560 예전에 알바했던 회사에서 돈이 계속 들어오면 어떻게 해야해? 19 익명_06494906 2019.01.12 1078 0
3559 아프리카asl기간중 운영자방송도 터져버림 주식폭락이슈예상됨 1 익명_83043413 2019.01.11 768 0
3558 마루마루 운영자 2명 검거 4 익명_68774309 2019.01.10 1753 0
3557 영화 대사인데 무슨영화인지 기억안나서 맨날 잠을못잠 ㅠㅠ 2 익명_01358026 2019.01.09 753 1
» 형님들아 나 나가살아도 되는거지? 9 익명_81733259 2019.01.07 965 0
3555 형님들 돈관리 랑 보험 질문요 15 익명_03155261 2019.01.07 747 0
3554 자막받는 사이트가 이렇게나 없었나 4 익명_66278096 2019.01.06 683 0
3553 님들 영화는 어디서받아영?? 6 익명_21137491 2019.01.06 719 0
3552 겜하다가 어떤분이 4 익명_19784332 2019.01.05 809 0
3551 성관련 질문입니다... 형님들 11 익명_87352021 2019.01.05 1928 0
3550 아빠? 10 익명_26943536 2019.01.05 869 0
3549 언스[노블]의 패악질! = 이제는 그냥 둬선 안된다! 2 익명_76030844 2019.01.05 269 0
3548 여어어어어어어 2 익명_87506420 2019.01.04 277 0
3547 플4 슬림 살껀데 중고로살까? 내년에5 나온다는 얘기가있는데 7 익명_17899637 2019.01.03 600 0
3546 물어보면 잡혀가나 2 익명_16437623 2019.01.03 830 0
3545 아 ㅆㅂ 돈된다고 좆같은 곡 작곡해대는 새끼들 존나 많에 분리수거같은새끼들 7 익명_21381422 2019.01.03 741 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6 7 8 9 10 11 12 13 14 15 ... 189 Next
/ 189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