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댓)글 쓰기는 회원만 가능합니다.
회원가입 ID/PW 찾기, 인증 메일

Extra Form

결혼도 하고 아기도 있습니다.

늘 그렇듯 잘 지낸다고 생각했는데,

요즘 너무 외롭네요.

 

사실 육아에 바빠 와이프랑 살 안맞댄지는 오래됐지만, 그거라고 하기에는 뭔가 이상해요.

여기 연애상담 같은거 보면서 옛날생각이 나기도 하고, 가끔 다른 생각하기도 해요.

딱히 뭐가 있는건 아니지만요ㅎ 

 

일을 한지도 10년정도 되어서 지겨워서 그러는지 결혼생활이 오래돼서 그런건지,

참 사람마음 알 수가 없네요.

 

오랜만에 담배하나 사서 펴봤는데, 

이건 또 답이 아니네요.

 

글 쓰다보니 누가 한번 꽉 안아줬으면 좋겠다는 생각은 드네요.

밝은 성격이라 생각했는데 제가 저를 잘 모르겠어요 ㅎㅎ

 

  • ?
    익명_82650084 2019.04.16 12:12
    바람피우는걸 정당화 할 생각은 없지만....그래도 가끔 환기가 필요해요.....바깥바람(?) 한번쐬면 집에 더 잘하게 되고 그렇죠....
    아님 마누라를 다시 꼬신다는 생각으로 막 연애할때 데이트 하던걸 일부러 더 해보세요. 그렇게 몇번하면 와이프도 첨엔 왜이래? 이러다가 나중엔 자기도 좋아하더라구요....
  • ?
    익명_48054571 2019.04.16 23:12
    @익명_82650084
    음 "환기가 필요하다" 멋진 표현이네요. 그런 마음만 가져보도록 하겠습니다.
    경험에서 나오신 조언이라면 멋진 분이네요. 와이프를 다시 꼬신다니요 ㅎㅎ
  • ?
    익명_59353208 2019.04.19 02:16
    @익명_82650084
    와이프를 다시 꼬신다는 말이 멋지네ㅋㅋ
    나도 요즘 좀 외롭다고 느꼈는데
    좋은 생각인것 같아
    고마워 형
  • ?
    익명_17608886 2019.04.16 12:24
    나이 먹어서 호르몬이 다르게 나오는지, 외로움이 확 올 때가 있더라고.
    잘 이겨내길 바래.
    나도 아직 외로워 하는 중이라 해결책을 주지는 못하네...
  • ?
    익명_48054571 2019.04.16 23:13
    @익명_17608886
    해결책을 바라고 쓴건 아니지만 이렇게 말씀해주시니 위로가 되네요.
    고마워요.
  • ?
    익명_98785238 2019.04.16 15:41
    돈과 시간이 남아서 잠시 헷가닥? 하신겁니다.
    좀더 쪼들리게 살아보시길 추천드립니다.
  • ?
    익명_48054571 2019.04.16 23:13
    @익명_98785238
    시간은 좀 남는데, 돈은 잘 모르겠어요 ㅎㅎ
  • ?
    익명_39231771 2019.04.16 16:37
    40넘었고 미혼이라 그런지... 아직은 그런거 잘 모르겠음..

    결혼하고 싶었던 여성과 헤어지고는 외로운게 아니라 우울증까지 온적 있는데 지금은 그냥 정안주고 남녀 안가리고 이사람 저사람 만나면서 지내는중. 그래서 그런지 외로운건 없는데 뭔가 취미라도 가져보시는건 어떤가 하네요.
  • ?
    익명_48054571 2019.04.16 23:14
    @익명_39231771
    미혼이시라면 마음이 또 다르겠죠.
    수영 좋아해서 열심히 하고 있어요. 그게 사실 큰 도움은 됩니다. 삶의 활력 같은~
  • ?
    익명_31886347 2019.04.16 19:53
    호르몬주사 ㄱㄱ
  • ?
    익명_48054571 2019.04.16 23:14
    @익명_31886347
    이런건 어디서 맞나요?
  • ?
    익명_71220620 2019.04.16 22:58
    번아웃?
  • ?
    익명_48054571 2019.04.16 23:15
    @익명_71220620
    번아웃이 뭘까요?
  • ?
    익명_27133225 2019.04.17 06:56
    딱 저하고 비슷한듯... 결혼하고 육아에 숨못쉬다가 최근에 그나마 매일 수영하며 사람들하고 한번 씩 게임도 하며 답답함을 풀고있네요.
  • ?
    익명_68603726 2019.04.17 12:39
    그런거 모르고 결혼한게 문제임... 이미 결혼했으니 그런 맘은 떨쳐버리고 행복하게 살아야지. 남자의 본능임 새여자랑 자고싶은건. 그래서 결혼이든 출산이든 머든 멈출수 없는건 신중하게 시작해야함 ㅜㅜ
List of Articles
컴잘알 형 있나..? 보통 컴퓨터의 수명? 6 new 익명_81052686 4시간 전
90년대 초반 치킨 쿠폰 지금 사용되냐고 물어보면 ㅁㅊ사람으로 보겠죠? 8 new 익명_75192210 9시간 전
횽님들 이런 전단지가 붙었는데 설치해본분 계신가요? 14 newfile 익명_07779722 13시간 전
줌(zoom) 수업시 10명 이상 단체 회의떄 상대방 화면 고정하면 알림이 가나요? 13 new 익명_96603275 14시간 전
그 엄마 어쩌고하는 문자있자나요 3 new 익명_52892229 17시간 전
ㅁㄴㅌㄲ도 터졌네ㅠ 5 new 익명_37388202 18시간 전
전남자인데 여자교복 입고 다니고 싶어요 20 new 익명_81063866 23시간 전
구글 번역으로 폰허브 들어가는거 막혔습니다. 11 익명_00452223 2020.09.17
여기에 여자들 마늠? 10 익명_96308249 2020.09.17
여기 주식하는 형들 많은것 같네 9 익명_03778739 2020.09.17
제일 친한친구가 없네요 19 익명_25858490 2020.09.17
꼰대 ㅁㅊㄴ들많다 18 익명_59019983 2020.09.16
운전면허 학원 안 다니고 딸 수 있나요? 19 익명_77825450 2020.09.16
격투기 배우려고 하는데 뭘 배울까요? 46 익명_12107097 2020.09.16
형,동생들 내가 꼰대일까.. 35 익명_05568471 2020.09.15
레이저 타르타로스 프로 키보드 샀는데 레이저 시냅스 3 설치하면 인식을 못하네요 1 익명_65476700 2020.09.15
1일 2식 집밥 vs 1일 1식 배달 & 편의점 3 익명_61210242 2020.09.15
강남에 40평대이상 아파트 사는게 꿈인데 가능할까요? 29 익명_40236315 2020.09.15
이거 내가 이상한건가 12 file 익명_94646075 2020.09.15
꾸르가 공격 받다니 가슴이 웅장해진다 2 익명_63238915 2020.09.15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90 Next
/ 290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