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댓)글 쓰기는 회원만 가능합니다.
회원가입 ID/PW 찾기, 인증 메일

Extra Form

결혼도 하고 아기도 있습니다.

늘 그렇듯 잘 지낸다고 생각했는데,

요즘 너무 외롭네요.

 

사실 육아에 바빠 와이프랑 살 안맞댄지는 오래됐지만, 그거라고 하기에는 뭔가 이상해요.

여기 연애상담 같은거 보면서 옛날생각이 나기도 하고, 가끔 다른 생각하기도 해요.

딱히 뭐가 있는건 아니지만요ㅎ 

 

일을 한지도 10년정도 되어서 지겨워서 그러는지 결혼생활이 오래돼서 그런건지,

참 사람마음 알 수가 없네요.

 

오랜만에 담배하나 사서 펴봤는데, 

이건 또 답이 아니네요.

 

글 쓰다보니 누가 한번 꽉 안아줬으면 좋겠다는 생각은 드네요.

밝은 성격이라 생각했는데 제가 저를 잘 모르겠어요 ㅎㅎ

 

  • ?
    익명_82650084 2019.04.16 12:12
    바람피우는걸 정당화 할 생각은 없지만....그래도 가끔 환기가 필요해요.....바깥바람(?) 한번쐬면 집에 더 잘하게 되고 그렇죠....
    아님 마누라를 다시 꼬신다는 생각으로 막 연애할때 데이트 하던걸 일부러 더 해보세요. 그렇게 몇번하면 와이프도 첨엔 왜이래? 이러다가 나중엔 자기도 좋아하더라구요....
  • ?
    익명_48054571 2019.04.16 23:12
    @익명_82650084
    음 "환기가 필요하다" 멋진 표현이네요. 그런 마음만 가져보도록 하겠습니다.
    경험에서 나오신 조언이라면 멋진 분이네요. 와이프를 다시 꼬신다니요 ㅎㅎ
  • ?
    익명_59353208 2019.04.19 02:16
    @익명_82650084
    와이프를 다시 꼬신다는 말이 멋지네ㅋㅋ
    나도 요즘 좀 외롭다고 느꼈는데
    좋은 생각인것 같아
    고마워 형
  • ?
    익명_17608886 2019.04.16 12:24
    나이 먹어서 호르몬이 다르게 나오는지, 외로움이 확 올 때가 있더라고.
    잘 이겨내길 바래.
    나도 아직 외로워 하는 중이라 해결책을 주지는 못하네...
  • ?
    익명_48054571 2019.04.16 23:13
    @익명_17608886
    해결책을 바라고 쓴건 아니지만 이렇게 말씀해주시니 위로가 되네요.
    고마워요.
  • ?
    익명_98785238 2019.04.16 15:41
    돈과 시간이 남아서 잠시 헷가닥? 하신겁니다.
    좀더 쪼들리게 살아보시길 추천드립니다.
  • ?
    익명_48054571 2019.04.16 23:13
    @익명_98785238
    시간은 좀 남는데, 돈은 잘 모르겠어요 ㅎㅎ
  • ?
    익명_39231771 2019.04.16 16:37
    40넘었고 미혼이라 그런지... 아직은 그런거 잘 모르겠음..

    결혼하고 싶었던 여성과 헤어지고는 외로운게 아니라 우울증까지 온적 있는데 지금은 그냥 정안주고 남녀 안가리고 이사람 저사람 만나면서 지내는중. 그래서 그런지 외로운건 없는데 뭔가 취미라도 가져보시는건 어떤가 하네요.
  • ?
    익명_48054571 2019.04.16 23:14
    @익명_39231771
    미혼이시라면 마음이 또 다르겠죠.
    수영 좋아해서 열심히 하고 있어요. 그게 사실 큰 도움은 됩니다. 삶의 활력 같은~
  • ?
    익명_31886347 2019.04.16 19:53
    호르몬주사 ㄱㄱ
  • ?
    익명_48054571 2019.04.16 23:14
    @익명_31886347
    이런건 어디서 맞나요?
  • ?
    익명_71220620 2019.04.16 22:58
    번아웃?
  • ?
    익명_48054571 2019.04.16 23:15
    @익명_71220620
    번아웃이 뭘까요?
  • ?
    익명_27133225 2019.04.17 06:56
    딱 저하고 비슷한듯... 결혼하고 육아에 숨못쉬다가 최근에 그나마 매일 수영하며 사람들하고 한번 씩 게임도 하며 답답함을 풀고있네요.
  • ?
    익명_68603726 2019.04.17 12:39
    그런거 모르고 결혼한게 문제임... 이미 결혼했으니 그런 맘은 떨쳐버리고 행복하게 살아야지. 남자의 본능임 새여자랑 자고싶은건. 그래서 결혼이든 출산이든 머든 멈출수 없는건 신중하게 시작해야함 ㅜㅜ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성적인 주제는 익명 후방주의에 남겨주세요
공지 [익명 후방주의] 게시판 [성인 게시판]으로 흡수 예정 12
공지 비회원 (댓)글 금지 및 회원가입 관련 공지 29
» 왜 이렇게 외로운 걸까요? 15 익명_48054571 2019.04.16 696 0
3857 갤럭시 10, 10e 둘중 하나를 사려해요. 10 익명_21731501 2019.04.15 506 0
3856 저번에 저 멕이는 거 아니냐라고 물어본 사람인데요... 16 익명_52483893 2019.04.15 581 0
3855 리클라이너 써보신분? 3 익명_75403629 2019.04.15 454 0
3854 결혼 하고 싶어서... 16 익명_06656424 2019.04.15 886 0
3853 날씨좋네 익명_26032106 2019.04.15 231 1
3852 Ihr Haar ist in meinen Kaffee gefallen. 6 익명_74296530 2019.04.15 381 0
3851 인터넷+Tv 가입하려고 하는데요 5 익명_87410283 2019.04.14 287 0
3850 휴 취미 동아리에 들 생각인데... 8 익명_37153215 2019.04.14 615 0
3849 노트북 추천좀..! 영상편집용임..! 맥 제외하고.. 1 익명_86904840 2019.04.13 199 0
3848 짤좀 찾아주세요 4 익명_36215474 2019.04.13 511 0
3847 아버지가 부당해고를 당하셨어요. 익명_94023640 2019.04.13 476 7
3846 형들은 고3으로 돌아가면 어떻게 살꺼야? 26 익명_85441544 2019.04.12 788 0
3845 오늘도 올려보는 티까페 요청입니다. 11 익명_41838386 2019.04.12 672 0
3844 형들 와인 초짜인데 추천좀 7 익명_75893227 2019.04.12 506 0
3843 하.. 회사접는다는데 너무걱정이다 9 익명_51429064 2019.04.12 970 0
3842 후쿠시마 농수산물 수입금지유지됐네..휴 1 익명_53909041 2019.04.12 358 0
3841 티카페 뭐하는 곳인지만 알려줘 7 익명_12384009 2019.04.11 750 0
3840 짧은 프리랜서 생활 후 이직 맘 고생 3 익명_44172948 2019.04.11 504 0
3839 티카페 구걸 왤케 많어 2 익명_69384727 2019.04.11 551 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 207 Next
/ 207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