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댓)글 쓰기는 회원만 가능합니다.
회원가입 ID/PW 찾기, 인증 메일
2019.04.17 11:32

이것은 연애상담

조회 수 791 추천 수 0 댓글 21 댓글보기

Extra Form

남친이 있고 현재 본인은 최근 자취를 시작함.

사귄지는 5년이 다되어가고(넘어가나?)...자주 놀러와서 자고 가거든요

근데 너무너무 귀찮아...너무 저를 귀찮게합니다

피곤해서 일찍 자고싶고 출근도 해야하는데.........(뭔뜻인지 알거라 믿습니당)

일주일에 두번 정도 하는편이고,그 부분에 대해서 만족하는데

남자친구는 적은거라고 징징징..내가 애정이 식었다고 징징징...

아 자꾸 이러니까 매력도 떨어져보이고 점점 하기싫으니까 또 삐지고 계속 악순환임. 

잠 자다가 깨운지도 여러번이니까 짜증까지 납니다ㅠㅠ

 

그렇다고 남친이 싫어진건 아니고 안그러고 얌전히 있을땐 귀엽고 좋은데 저럴때는 아오..

헤어져야하나요? 너무 답답합니다 이 주제로 얘기 꺼내다 보면 결국 다투게 되서

내가 문젠지 남친이 문젠지...어떻게 해야하는지 답답해서 익게에 주절주절 써보게되었읍니다..

 

쓰고나니 성인쪽으로 가야하나 싶은데 음 잘모르겠네여

  • ?
    익명_84515742 2019.04.17 11:36
    5년차?? 흠..

    사실 그정도가 되면 남자쪽은 시들시들해지기 마련일텐데 오히려 최근 자취를 시작했다라는 사실 때문에 더 많이 할 수도 있을거라고..

    생각만 해봅니다.. 일단 대화를 통해 풀어갑시다. 물론 대화 안통하면 칼싸대기 한방 날리세요.
  • ?
    익명_11022064 2019.04.17 11:38
    @익명_84515742
    일주일에 한두번하는게 평균적으로 너무 말도안되게 적은 횟수인가요??맨날 적다고 그러는데 미쳐불겠네여ㅠ
  • ?
    익명_84515742 2019.04.17 11:40
    @익명_11022064
    횟수 질문엔.. 평균적인거 같은데요??????????????? 만족도의 문제인가??
  • ?
    익명_26593320 2019.04.17 11:45
    @익명_11022064
    성인마다 다르죠
    평균이없음. 케바케라 남자는..
    애나나아야 줄어들까 그전에는 계속 안고가야할문제고
    집에 오게하는걸 줄이던가해서 할날만 오게하던지해서
    붙어있임 계속그럼 말로안됌ㅎㅎ
    남자는 뇌가두개란말이가끔맞음
  • ?
    익명_11022064 2019.04.17 11:48
    @익명_26593320
    으어어어 말로 해서는 안되는구나.. 같이 영화보고 밥먹는것들은 알콩달콩하니 너무 좋은데 딱 그것만 좀 자제하면 좋겠음 ㅠㅠ
    하 제가 이기적인건가여..........같이 노는건 좋은데 하는건 덜했으면 하는데.
  • ?
    익명_84515742 2019.04.17 11:50
    @익명_11022064
    말 안들으면 싸대기 한방 날리셈.
  • ?
    익명_03178290 2019.04.17 11:51
    @익명_11022064
    이기적인게 아니라 그게 남녀차이..
    동물도아니고 한쪽에 매번맞출수만은없지
    남자는 아쉬울수밖에 없는상황이고..
  • ?
    익명_67610862 2019.04.17 11:47
    5년사겻는데도 계속 하자고징징대는거면 남자가 여자 많이좋아하는거같은데ㅋㅋㅋ
  • ?
    익명_76336566 2019.04.17 11:50
    남자가 30대 초반까지면 일주일에 두번이면 적다고 느낄수 있다고 생각함.
    미안한 일인건 아는데 나도 자는 여친 보다가 깨운적 여러번 있음.
    밤에 같이 안 자면 모를까, 같이 자면 아무래도 그러지 않을까 하는 생각이 드네.
    물론 미안함. 그런데 그게 옆에 있으면 머리만으로 통제가 되는 것도 아니라서.

    그리고 횟수는 그냥 남자가 서운해 해도 일주일에 두번으로 못 박고, 나 하는 일도 있으서 그 이상은 힘들다고 이야기 하면
    서운해 하면서 징징거리겠지만 그건 좀 그러려니 해주길...
  • ?
    익명_93559012 2019.04.17 12:00
    사람마다 다른거라 물어본다 한들 답이 없음 서로 맞춰야지 일주일에 두번정도하면 차라리 금토같이 다음날 쉬는날하는게 어떰?
    너는 피곤하고 다음날 출근해야하는데 못자는게 문제고 남친은 하고싶은데 못하는게 문제니까 너한테 맞춰서 쉴수 있는날에, 남친한테 맞춰서 그런날 맘껏 하는게 좋지 않을까 5년이나 사겼는데도 질리지 않고 그렇다면 그동안 많이 못했다거나 남친이 중독이거나 남친이 매우 좋아하거나 여튼 너한텐 좋은거임 5년이면 거의 안할수도있는데 그렇게되면 너도 싫을테니..
  • ?
    익명_65592946 2019.04.17 12:04
    여친이 어지간히 좋은모양... 껄껄
  • ?
    익명_19553650 2019.04.17 12:37
    날짜를 딱 정하고 하는게 어떤지? 시도때도없으니까 힘든거잖아여
    서로 아는날이면 준비도 되어있고 약속이되는거니까 그거마저 거절하면 안만나는게 맞는것같은데 잘조율해봐요
  • ?
    익명_82428384 2019.04.17 13:24
    케바케임.
    그리고 원래 남녀 성욕 수준이 비슷하지 않으면 한쪽이 포기하기 전까지는 계속 문제가 생김. 그나마 서로 협의를 해서 날을 정해서 하는게 마찰이 줄어듬.
    두부랑 콩음식 퍼 먹이셈. 남자 성욕이 확 줄어듬.
  • ?
    익명_89255742 2019.04.17 13:27
    30초반 결혼 앞둔 커플입니다.한창일 때는 제가 일주일에 7번하자고 한 적도 있는데.. 맞춰주더군요. 정말 사랑함을 느꼈고 그래서 그 뒤론 제가 여친 컨디션에 맞춰줄려고 (줄이기도 하고 일정기간 참기도 하고 등등) 노력합니다. 그러다 자연스럽게 적정수준으로 맞춰지더군요
  • ?
    익명_11022064 2019.04.17 14:08
    휴 다들 댓글 감사합니다 어쨌든 남친이랑 얘기를 좀 해봐야겠어요 ㅋㅋㅋ 시도때도 없이 따라다니면서 만지고 하는게 너무 귀찮은데 돌려서 잘 표현할방법이 있으면 좋겠군요 ㅠ
  • ?
    익명_27356581 2019.04.17 15:29
    @익명_11022064
    그런건 명확하게 이야기 해야지, 오히려 돌려서 말하면 더 힘듦
  • ?
    익명_11022064 2019.04.17 17:13
    @익명_27356581
    그럼 너무 상처지않을까요..?ㅠㅠ 너 귀찮아 제발그만만져 가 본심세포인디
  • ?
    익명_08855885 2019.04.17 17:39
    @익명_11022064
    남자는 돌려말하면 못알아먹음
    오히려 여자는 말했다고 생각했는데 남자는 못알아먹어서 그거로 또 싸움
  • ?
    익명_51132758 2019.04.17 18:20
    내 여친도 내가 만지는거 귀찮을땐 엄청 단호하게 거절함
    님도 싫을땐 확실하게 딱 거절해야해요 물론 그때 남친은
    거시기가 사고를 지배하고 있는 상태라 엄청 서운하고 상처받지만...그건 잘 달래주면 사그라듬..

    암튼 주 2회 이상은 싫다고 확실하게 얘기하고, 남친이 은근슬쩍 만지면서 흥분시키려고 할 때도 단호해야합니다. 그때 넘어가버리면 남친이 담에도 희망갖고 덤벼들어서 악순환 ㅋㅋㅋ
  • ?
    익명_30904083 2019.04.18 03:25
    이미 끝난거 같은데 익게에서 본심을 숨기며 얘기하네 골때리는 여자네.
  • ?
    익명_59067361 2019.04.18 07:30
    그것도 잠시 입니다.
    한사람이 원할때 즐기세요
    아직 익숙하지 않아서 그래요
    살도 부딪히기 싫을때가 곧 옵니다.
    그럴때면 다른 사람이 눈에 들어오기 시작합니다.
    권태기의 시작이죠.
    쓴이는 먼저 시작된걸수도 있겠네용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성적인 주제는 익명 후방주의에 남겨주세요
공지 [익명 후방주의] 게시판 [성인 게시판]으로 흡수 예정 12
공지 비회원 (댓)글 금지 및 회원가입 관련 공지 27
3881 보험에 관하여...여쭙고자합니다. 7 익명_74232841 2019.04.20 323 0
3880 체력 강화에는 산타기가 좋을까요? 4 익명_05082726 2019.04.20 460 0
3879 휘성 스캔들 요약정리 해주실 형님 없나요? 5 익명_93388398 2019.04.19 889 0
3878 애들아.. 알바면접볼때 머리있잖아.. 9 익명_21187445 2019.04.19 573 0
3877 이별 후폭풍 어찌 버티셧나요 ㅎㅎ 18 익명_70191996 2019.04.19 718 0
3876 제가 4월30일부로 퇴사를합니다 퇴직금은 어떻게되나요? 6 익명_73214927 2019.04.19 1005 0
3875 대기 좋네 익명_87906593 2019.04.19 455 0
3874 익명_02549186 2019.04.19 154 0
3873 그녀의 사생활 3화 마그넷 알려주실분 있을까요? 4 익명_56593865 2019.04.19 564 0
3872 회사가 폐업한다고하는데 실업급여받는게 좋은가요? 5 익명_48284909 2019.04.18 715 0
3871 칼답하는 남자 매력없음? 8 익명_11145337 2019.04.18 815 0
3870 티까페 초대코드좀 부탁해요 4 익명_71672519 2019.04.18 268 -1
3869 사업 운영 조언구함 ( 직원 일화 ) 17 익명_94637599 2019.04.18 755 0
3868 남편이 한심해 29 익명_90425027 2019.04.18 1293 1
3867 질렀드아~! 7 익명_34953304 2019.04.18 597 0
3866 스프라이트 어디 신고하면되나여 2 익명_70596515 2019.04.18 407 0
3865 지루성 두피염인데 샴푸추천부탁드립니다. 12 익명_46928347 2019.04.18 389 0
3864 아 열받아~!!! 여친 인스타그램 11 익명_67774906 2019.04.17 1293 0
3863 사람은 냄새에 민감하다는걸 다시 느끼네요 7 익명_89773418 2019.04.17 757 0
» 이것은 연애상담 21 익명_11022064 2019.04.17 791 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204 Next
/ 204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