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댓)글 쓰기는 회원만 가능합니다.
회원가입 ID/PW 찾기, 인증 메일

Extra Form

익게니까 편하게 반말로 할게.

나는 꽤 나이많은^^; 유학생이고 거의 일년째 만나는 외국인 남자친구가 있어

착하고 어리고 잘생기고 나만 바라봐주고...... 사실 스펙을 따지면 내가 더 잘났지만 나는 너무 행복한 연애를 하고 있어. 

남자친구는 전형적인 공대생이야. 나는 원래 너드타입을 좋아해서 내게는 딱이지. 

남친이 대학졸업 후 타지에서 직장생활을 하는데다가 술, 담배 같은 걸 즐기는 타입도 아니라서 주말에는 나만 만나. 내가 유학생인데 내가 친구가 더 많은 느낌이^^; 

아무튼 아직 마음에 걸리는 점은 거의 없는데 굳이 따지자면 남친의 오래된 여사친이야.

 

남친의 여사친은 남친 누나랑도 서로 알 정도로 아주 어린 시절부터 아는 여사친이고

남친 말을 들어보면 나랑 매일 연락하는 거 빼고는 여사친이랑 가끔 연락하는 거 같긴 해.

여사친은 다행히(?) 먼 지역에 살아서 남친이랑은 마지막으로 본 지는 꽤 된 거 같아

여사친에게는 거의 10년째 사귄 남자친구(우연히도 한국인)가 있고 둘이 동거한다고 들었어. 거의 가족이래.

근데 듣기로는 여사친이 남자를 좋아해서(?) 오래사귄 남친이 있음에도 불구하고 남자를 집에 불러서 노는 걸 좋아한다나 뭐라나... 이부분은 내 남친에게 직접 들었어. 그리고 자기도 친구지만 이해를 못하겠다고 덧붙임.

암튼 내 남친에게도 자기 사는 동네로 놀러오라고 몇 번 그런 적 있고 (내 남친은 중고등학교 다닌 지역, 남친은 연인들 사이에 끼는 거 불편하다고 간 적 없음)

요즘은 아닌 거 같지만 나랑 썸탈때 까지도 영상통화는 가끔 하는 사이였던 거 같고

예전에 아마 어릴 적 놀이공원에 한 번 같이 놀러간 적도 있다 들었고 

나랑 사귀게 되면서 이 여사친이 조금 삐쳐서(?) 한동안 연락 안했다고도 들은 거 같아. 근데 지근은 다시 하는 듯? 영통까지 하는지는 모르겠지만

 

나는 그런 거 개의치 않으려고 하기도 하고 (은연중에 쿨한 여자친구 이미지를 보여주고 싶은건지^^;) 

나름 남자친구에게는 몇 안되는ㅠㅠ 친구인데다가 불.알친구라서

남자친구가 내가 그 여사친이랑 연락하는 거 불편해하면 얼마든지 끊을 의향이 있는 거 알고 나한테도 물어봤지만 나는 상관없다고 괜찮다고 했어.

 

나도 남사친들이 있지만 이정도로 가까운 남사친들이 아니고 그냥 단체에서 만나서 아는 관계일 뿐이고

무엇보다 남자친구를 믿고

남자친구가 (내가 아는 한) 여색을 밝히는 편도 아니거니와 (남친에게 들이댔는데 자기 타입 아니라고 찬 여자 사진 우연히 본 적 있음)

만약 이 여사친이 자기 타입이었으면 그 오랜 세월에 걸쳐 썸이든 연인관계든 발전하고 남았을텐데 (여기까지 내 생각) 남친은 그런일 없었다고 했고

나는 지금 이 관계에 충실하지만, 남친이 신뢰를 저버리는 즉시 참지 않을 거라고 내 뜻을 분명히 밝힌 바 있어서

별 일은 없을거라고 생각하지만

 

그냥 궁금해. 남자들에게 오래된 여사친은 어떤 존재야? 나한테 오래된 남사친이 없어서 나는 잘 모르겠다. 그리고 나는 남녀사이에 완전히 친구관계는 없다고 생각하고 최소 한 쪽이 조금이라도 이성의 감정을 느껴야 지속된다고 생각하거든.. 거기에다가 남친의 여사친이 보통이 아닌 것도 같아서(?) 내가 어떻게 대처해야하는지, 그냥 이렇게 살면 되는건지 궁금해. 당장은 사는 지역이 멀리 떨어져있어서 걱정할 필요는 없지만 말이지

 

자려다가 급떠올라서 올려봄

  • ?
    익명_27099047 2019.10.23 10:56
    질문자가 말하는 남사친은 그냥 아는사람이지 친구라고 말하긴 어려운듯.

    반면 남친의 여사친은 말그대로 친구로 보여지네요. 문화권이 다르다보니 이해안된다기 보다 인정하고 싶지 않은건 아닌가 생각해보시기 바랍니다.

    남친이 질문자만 바라봐주고 좋은데 그런 사소한게 발단이 되서 싸우는 경우가 생기거나 의심하기 시작하면 밑도 끝도 없이 의심하게 될지도 모르니 스스로 잘 생각해보시는게 좋을것 같아요.

    저는 40이 넘은 나이고 남자입니다.
    이해안될지 모르지만 시집가서 애까지 있는 전 여친들이 간혹 연락이 옵니다.
    핸드폰 번호는 20중반에 010번호 처음 나왔을때 만든번호 그대로 사용중이라 연락이 오는것 같긴 하네요.

    저에겐 추억팔이 및 그냥 19금 토크, 힘들다는 이야기 들어주는 정도로 일상사는 이야기입니다.
    남친도 그렇지 않을까 하네요.
  • ?
    익명_14506123 2019.10.23 10:59
    별로 깊게 생각할 필요 없을것 같군요
  • ?
    익명_18239551 2019.10.23 11:08
    오래된 여사친은 그냥 수다스러운 남자친구임. 여사친으로 오래 남았다는 것 자체가 여성으로서의 매력은 없으니까 오랫동안 여사친인거야.
  • ?
    익명_54653808 2019.10.23 11:43
    @익명_18239551
    ㅇㅇ 남자 잘 사귀고 돌아댕기는거 봐도 딱히 이성으로서의 매력은 안보이더라 ㅋㅋㅋㅋㅋㅋㅋ 그냥 머시마
  • ?
    익명_15470865 2019.10.23 12:32
    못먹는감
    백성공주에 나오는 독든 사과
    먹으면 ㅈ때는 음식
  • ?
    익명_14231731 2019.10.23 18:29
    무조건 둘중에 하나 윗 댓글내용처럼 여자로 안봄.
    두번째 마음있는 경우 이 경우는 티가 남
  • ?
    익명_56155891 2019.10.23 20:30
    일단 엔터키 활용만으로 칭찬드림
    한국인은 애인있을땐 남자든 여자든 남사친여사친 거의 연락끊기지 않나?
    외국인이면 다를듯 그냥 ㅂㄹ친구같은 느낌같은데.. 미드나 영화보면ㅎ
  • ?
    익명_66869242 2019.10.23 21:04
    난 남녀 사이에 완전한 친구가 가능하려면 둘다 존못 이라는 전제조건이 있어야 한다고 믿는 사람이야.
    적당히 못생긴거 말고 '진짜 지구상에 단둘만 남아도 쟤랑은 못하겠다' 싶을정도.
    그런 내 기준에서 볼때는 아무리 파이어에그 친구라 해도 그 관계는 시한폭탄 일수있다고 봐.
    단지 폭탄이 터지는 기간이 엄청 길다보니 '에이 이건 안터져' 라고 생각이 들 뿐이랄까?

    실제로 내 경험을 말하자면 내옆옆집 사는 한살차이 누나가 있었고 내가 4살쯤 그집으로 이사를가서
    고2때까지 살았으니 꽤 오래 살았지. 누나집이랑 우리집도 엄청 친해서 반찬하면 자주 나눠먹고 언젠가 한번은
    계곡으로 피서도 같이가고 그랬어. 우리집이 맞벌이셔서 어쩌다가 엄마가 늦으시면 그 집가서 먹고 씻고 아줌마가
    숙제도 봐주시고. 그 누나랑 초중 같은학교나왔고. 흔히 말하는 완전 불R 친구였지. 근데 어떻게됐게?
    결과적으로 그 누나가 자기방에서 내 아다를 일케일케 했단말야.
    나한테 이런 성장배경이 있으니 더더욱 남녀사이에 친구는 없다고 생각이 들수도 있겠지.

    지금도 나한테 친구라고 말할수있는 여자성별가진 사람이 몇사람 있지만 한여름에 푹 파인옷이나 짧치 입고나오면 ㅈㄴ 신경쓰이고.
    말로는 "오늘 옷이 좀 과하다?" 이럼서 쿨한척 하지만 속으로는 얼마나 고마운지 몰라.
    이런 생각이 든다는게 이미 친구가 아니란 소리지.
    물론 나는 평균치 이상으로 여색을 밝히니까 이런걸수도 있고 니 남친은 아닐수도있어.
  • ?
    익명_40097165 2019.10.25 00:28
    니가 남녀사이에 완전한 친구관계는 있을 수 없다고 생각한다고 해서 남들까지 다 그렇지는 않아
    니가 바뀌던가 아니면 감정 더 깊어지기 전에 정리하고 너랑 생각 비슷한 사람 만나야지
    니가 인정할지는 모르겠지만 남친이 신뢰를 버리는 즉시 가만히 있지 않을거라고 말한 것 자체가 니 남자친구 인관관계 중 하나 정리하라는 소리다.
    말로는 멀리 떨어져서 괜찮다고는 하지만 연락할때마다 신경쓰이고 그렇지 않아?
  • ?
    익명_47775284 2019.10.25 03:49
    조언들 고마워. 대체적으로 걱정할 필요 없다는 거네. 내 생각도 그래.
    만약 내 남자친구에게 다시는 그 여사친이랑 연락 하지 말라고 그러면, 내 남자친구는 몇 안되는ㅠ 더군다나 유년시절을 함께 한 친구가 사라지는 거고
    나도 일년에 한 두 번 일대일로 밥먹는 남사친은 한두명 있거든. 다만 걔네들하고는 평소에 연락을 안해서 글을 쓸 때 까먹고 있었음^^; 그리고 단체로 어울리는 남자사람들도 있고, 앞으로 커리어를 이어가면서 같이 일하는 남자들을 더 많아질텐데, 나는 남자친구에게 여사친이랑 연락하지 말라고 하면서 나는 정작 남자사람들이랑 만나고 다니면 역지사지가 성립 안 되는 거 같아.
    만약에 나중에 도가 지나치면 남자친구에게 분명히 말하든지 내가 남친을 끊든지 결단을 내릴텐데, 지금까지로 봐서는 그냥 냅둬도 될 거 같아, 남친이 내게 투명하게만 말한다면 말이지. 나중에 또 고민생기면 올게 고마워 다들
List of Articles
인터넷 댓글들 13 new 익명_44236275 4시간 전
전기자전거, 전동킥보드 잘 아시는 분 계신가요? 11 new 익명_57734475 7시간 전
아이패드 7세대 산거 잘한걸까 13 new 익명_52206739 11시간 전
다들 용돈 얼마받음? (받었음?) 33 new 익명_57801740 11시간 전
신발 잘못 빨았나 5 new 익명_03391237 12시간 전
욕 먹겠지만 속마음 터놓고 싶네요 30 new 익명_35796134 17시간 전
술 좋아하는 여자친구... 28 new 익명_78230613 18시간 전
어제 아이와 강아지 문제로 여기에 고민 털어놨던 분 13 익명_48393382 2020.07.01
목돈 어찌해야할까 26 익명_48494117 2020.07.01
저번에 작은 에어컨 구매 관련 질문자인데 하나만 더 질문 할께요 3 익명_37939200 2020.07.01
영어 회화 공부 다들 어떻게 하시나요? 15 익명_64322164 2020.07.01
B2B 마케팅 관련 책 추천! 2 익명_62289014 2020.06.30
첫 중고차 아반떼 i 30 1.6 디젤 생각 중인데 괜찮나요? 11 익명_92355589 2020.06.30
니로를 사야하나 말아야하나? 35 익명_59181138 2020.06.30
여자문제로 어쩌면 좋을지 조언좀 20 익명_55614706 2020.06.30
교통사고 났는데 이제 어케해야될까요? 17 익명_41870991 2020.06.30
머리속으로 잊어야지 잊어야지 하면 진짜로 잊혀지는것같음.. 15 익명_82309406 2020.06.30
부모님 중 한 분 이 보증 서서 너무 힘들다 11 익명_70781707 2020.06.30
5만원이 큰 돈일까? 18 익명_98086492 2020.06.30
여사친이 고백을 안받아주네요 17 익명_33297155 2020.06.3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70 Next
/ 270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