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댓)글 쓰기는 회원만 가능합니다.
회원가입 ID/PW 찾기, 인증 메일

Extra Form

안녕하세요

계속 눈팅만 하다가 최근 대출로 고민하시는 분들이 많으신 것 같아 

별로 알고 있는 건 없지만 몇글자 적어봅니다.


자본주의하에서 금융기관이란 가진자들에겐 저금리로 없는자들에겐 고금리를 부과합니다.

금리자체가 기본금리(대출을 위해 돈을 조달하는 하는데 드는 비용: CD금리, 예금이자, 타 금융기관에서 대출)와

가산금리(신용위험 확률 + 운영 수수료 + 마진  - 담보 설정으로 채무상환 리스크 감면이율 등)으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신용등급이 낮다는 것은 신용위험(부도)날 확률이 높다는 것이고 결과적으로 가산금리의 상승을 불러옵니다.

또한 시중은행과 같은 1금융권외의 대출이 곤란해지고 상대적으로 조달금리가 높은 2금융권등을 이용하기 때문에

기본금리 자체 높은 편입니다.

따라서 어려우신분들은 대출금리가 일반적인 분들보다 더 높을 수 밖에 없습니다.


문제는 수입도 낮은데 이자율이 높다보니 가처분소득은 적어지고 이자만 갚다가 지쳐버리는 것입니다.

더구나 시간 역시 같은 편이 아닙니다. 

부모님은 늙어가시고 아이들은 자라납니다. 들어오는 돈은 줄어들고 나갈돈은 높아지는 것이죠

또한 힘든 시간이 길어질수록 한방만 노리게 되고 오히려 더 큰 손실을 불러옵니다.



서론이 길었습니다.


Step 1. 원금은 최대한 빨리 상환

일반적으로 금융기관은 대출을 받는 채무자가 부도날 것을 고려해 대출 한도를 정하고 있습니다.

기관마다 다르지만 담보대출의 경우 담보평가액의 70% 이하로 설정됩니다. 망해도 본전을 찾을 수 있게 하겠다는 거죠

신용대출의 경우 보통 연소득의 180% 이내로 한도를 설정합니다. 죽기살기로 하면 3년이면 갚을 수 있는 거죠


당연한 이야기지만 원금을 최대한 빨리 많이 갚아야 총 이자가 크게 낮아집니다.


만약 담보대출로 받은 상황이라면 담보가 되는 물건을 처분해서라도 원금을 줄여야 합니다.

자가 소유의 집이라면, 전세로 전환하면 원금의 30% 이상은 상환할 수 있게 되고

월세로 전환하면 전환하면 거의 다 갚을 수 있습니다. 월세가 비싸게 느껴지시나요? 

3억원을 기준으로 15% 이자율이면, 연간 4500만원, 월 375만원 입니다. 3억짜리 집 월세는 100만원 이하입니다.


신용대출을 받은 상황이라도 마찬가지 입니다.

처분할 수 있는 자산이 있으면 먼저, 최대한 처분을 해야 합니다. 

중도상환 수수료가 있어도 대출수수료 보다 높은 경우는 거의 없습니다.


먼저 최대한 원금을 갚으세요. 괜히 우대해 주지 않는 금융업체에 이자 퍼다주는 것을 줄이세요


Step 2. 저리로 갈아타기

최근 한국은행의 기준금리가 0.75% 입니다. 역대 최저 금리입니다. 모든 금융기관의 금리가 내려가 있습니다.

어떠한 대출로 갈아타도 기존 대출보다 금리가 높을 수 없습니다.

원금을 어느정도 갚았다면 담보한도가 늘어날 것이고, 새로운 대출을 받아 기존 대출을 갚으면 금리 인하 효과가 발생합니다.

당분간은 저금리 기조가 이어질 것으로 예상되니, 빨리 갈아타시길 추천합니다.


Step 3. 공적금융 이용하기

세금을 꼬박꼬박 내는데 나라덕 좀 봐야 하지 않겠습니까?

공적금융을 이용하세요 서민근융진흥원입니다. ( https://www.kinfa.or.kr/index.do )

한도는 낮기는 하지만 근로자 심지어는 채무조정자 라도

생계나 저금리를 목적으로 1000~2000만원까지는 대출을 진행해 줍니다.

언밭에 오줌누기 수준이더라도 가계원들을 모두 동원하면 그 이상까지도 저리도 전환가능합니다.



Step 4. 워크아웃, 개인회생/파산 신청

금융기관마다 설정하기는 다르겠지만 부도시 손실률 (Loss Given Default, LGD  )을 설정합니다.

즉 파산을 신청했을 경우 얼마나 손해를 보는지를 측정하는데 주택담보 대출은 대략 30%, 신용대출을 잘 모르겠지만 더 높습니다.

즉 금융업체에서 봤을 때는 채무자가 도저히 못 갚 겠다라고 파산하는 것 보다는

원금을 깍아주더라도 갚게 하는게 이득입니다.

이렇게 원금을 깍아주거나, 만기를 연장하거나, 이자율을 내려주는 것을 채무조정이라 합니다.


이러한 채무조정을 금융업체와 협의해서 진행하면 워크아웃, 법원을 통해 진행하면 개인회생/파산 이 됩니다.


다만 요건은 조금 까다롭습니다. 

누구나 다 워크아웃, 파산신청을 하게 되면 금융기관은 남는게 없으니까요

(재산 은닉 후 고의부도가 늘어나면, 금융시스템도 무너지니까요 뭐 돈 많으신 분들이 더 하시기는 합니다만)


만약 채무자가 고령, 실직, 장애 등으로 채무를 갚기 어려운 상황이라면

신용회복 위원회( https://www.ccrs.or.kr/main.do ) 를 통해 채무조정을 실시하는 것이 좋습니다.


물론 쉽지는 않습니다, 워크아웃의 경우 금융업체에서 동의를 해줘야 합니다. 

파산신청 역시 쉽지 않고요.


또한 최근 코로나사태로 신용회복위원회가 좀 바빠지는 것 같습니다. 

신청 및 상담이라도 먼저 해두시는게 좋습니다.



전문가 분들 많으시겠지만, 대출로 고생하시는 분들에게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기를 바랍니다.


저도 IMF 시절 대학생인 제 이름으로 억대의 부채가 있었고 가족의 부채는 더 많았죠

다행이 법적으로 잘 처리되고 친지들이 도와주셔서 잘 해결되었고


각박한 서울에서 알바 4개씩 하며, 대학도 졸업하고 다행히 취업도 하고, 결혼도 하고, 딸아이도 하나 있습니다.


힘드신 많은 분들도 좋은 날이 오기를 기원합니다.



  • ?
    익명_23005663 2020.05.17 02:46
    실례지만 뭐 하는 분이세요..?
    금융지식이 전무한 사람이 저런 실전 금융지식? 살아갈 때 필요한 금융 지식을 얻기 위해서
    추천해주실만한 책같은거 있나요?
  • ?
    익명_81381276 2020.05.17 11:33
    @익명_23005663
    평범한 40대 샐러리맨입니다. 금융기관 종사자도 아니고요
    (금융기관 종사분들이 보시면 웃으실 겁니다. 선수들은 Step 4-3-2-1로 한다면서 디스하실걸요)

    그리고 책만으로는 실용적인 금융역량을 확보하기 어렵습니다.
    스테디셀러(고전)은 개념을 제시하고 있어 더무 원론적이고,
    베스트셀러(트랜디)들은 입시용 상식, 특정분야(재테크)에 치우쳐져 있습니다.

    경영학을 전공을 했습니다만, 실용적인 금융지식이 쌓인 것은 30대가 넘어서 재테크, 대출 받으면서
    관련 까페, 서적 등에서 공부하면 조금씩 얻은 것이고 아직도 멀었습니다.

    일단 책은 금융 분야 스테디셀러(부자 아빠, 가난한 아빠)와 EBS 경제 분야 동영상( 경제시리즈-한국개발연구원과 공동, 다큐프라임 자본주의, 빚 등)을 보시면서 기초 개념을 잡으시고
    생소한 단어를 대응하기 위해 금융실무서적 등을 한권 구비해 두시는 것이 좋습니다.

    그리고 관심있는 분야의 네이버 까페 등에 가입하시면 선수들의 지식 노하우를 쉽게 접하실 수 있습니다.

    금융역량은 일단 돈에 대한 관심(태도), 관련 금융지식과 기술, 그리고 경험이 융합될때 구축되는 것 같습니다.
    바로 질문자 님처럼 누구에게 물어보는 것(관심)을 꾸준히 하시면 시간이 지나면서 자연스럽게 고수가 되실겁니다.
  • ?
    익명_23005663 2020.05.17 12:44
    @익명_81381276
    답변 감사합니다
    참고하겠습니다
  • ?
    익명_02808511 2020.05.17 12:13
    @익명_23005663
    슬프지만 늘 실전 지식은 실전을 통해 쌓아지지요...
  • ?
    익명_36074759 2020.05.17 05:37
    배우고 갑니다~
  • ?
    익명_02951953 2020.05.17 09:16
    ㅊㅊ
  • ?
    익명_25783688 2020.05.17 11:45
    비슷한 상황에 있는 분들에게 큰 도움이 될거 같습니다.
  • ?
    익명_16743435 2020.05.17 15:11
    중도금 대출도 미리미리 상환하는 게 좋을까요?
    글 지우지 말아주세요ㅜㅜ
  • ?
    익명_81381276 2020.05.17 17:43
    @익명_16743435
    대출을 무리하게 다 갚을 필요는 없습니다
    대출때문에 생계가 곤란할 경우에만 갚는게 좋습니다

    보통 총소득 대비 원금상환+이자비용 비율을 dsr비율이라
    하는데요 최근에는 이 dsr비율이 70%가 넘으면 고비율이라하여 대출이 규제 됩니다

    따라서 원리금 상환하고 남는 비용이 생계에 부족하지 않다면
    천천히 갚으셔도 됩니다
    고정자산(부동산 등)에 대한 적정 대출은 살면서 필요합니다

    중도금의 경우 중도상환 수수료랑 동시에 입주전 잔액대출 이자율을 비교해 보고 저금리로 갈아타시는 경우가 많습니다

    중도 상환 수수료는 대출조건에 따라 일정금액은 안갚아도 되고 3년이 지나면 면제되는게 대부분입니다

    3년이 지난 대출이면 새 대출로 전환하여 저금리로 바꿔주시면
    월마다 최소한 치킨 한마리 부터 삼겹살 외식 도 가능합니다
  • ?
    익명_88311289 2020.05.17 17:46
    감사합니다. 아래 글 쓴 사람인데, 방향을 못 잡아 막막한 상황에 도움이 되는 조언 정말 감사 드립니다.
  • ?
    익명_81381276 2020.05.17 19:47
    @익명_88311289
    도움이 되었다니 다행입니다
    그리고 작은 목표를 하나 만드세요 원금 300만원이나 500만원 갚을때마다 가족들끼리 삼겹살에 쏘주 한잔씩 하세요
    가지고 싶은셨던 물건도 사시고요
    돈만 갚는 기곈가 하면 자괴감 와요 작은 보상을 하나씩 만들어보세요

    그리고 결혼전 이시면 부모님께서 주택이 없으신게 좋을수도 있습니다
    신혼부부 특별청약 기준이 주민등록상 직계존속도 자가 주택이 없어야 하거든요 세대분리가 되면 상관없지만
    청약통장 없으시면 꼭 만드시고 2년 이상 10만원 이상 꼭 넣어두세요

    평생에 한번있는 특별청약입니다 다행히 이번 정부는 특별공급 비중을 높아졌어요
    미리 준비하시면 당첨되시면 대박까지는 아니다라고 중박 치시는 겁니다
  • ?
    익명_88311289 2020.05.18 12:14
    @익명_81381276
    네네 감사합니다 다행히 청약 통장은 만들어 둔 게 있어서요.
    똘똘 뭉쳐서 잘 해 봐야겠네요 ㅠ
  • ?
    익명_42805430 2020.05.17 20:15
    아랫글때문에 올라온거구나. 이거 추천.

    진심 최소한의 보장으로 실비보험 / 청약 빼고 청산을 목적으로 하는게 최우선임.
List of Articles
혹시 휴업수당 좀 아시는분들?? 3 익명_28605112 2020.05.20
횽님들 상자 길이 늘리는 법 게시물좀 찾아주세요 ㅠ 3 익명_69572571 2020.05.20
호감없는 이성한텐 더 예의차리나요? 23 익명_77457610 2020.05.19
혹시 형님들 탈모수술 해보신 분 계세요? 8 익명_99083005 2020.05.19
남의 집 냉장고 14 익명_45570582 2020.05.19
꾸르 접는다고 익게에 글쓰더니 22 익명_32615636 2020.05.19
결혼하면 정말 인생이 크게 달라지나요? 18 익명_96535273 2020.05.19
파혼하는게 맞겠지만 못하겠어요.... 70 익명_28031701 2020.05.19
장르 불문 43 익명_62217533 2020.05.18
운동화 보통 몇켤레 가지고 있나요? 30 익명_30583136 2020.05.18
차 궁금한게 있는데 5 익명_12559023 2020.05.17
대출로 고생하시는 분들께~ 대출을 갚는 기본원칙 13 익명_81381276 2020.05.17
아래 부모님 빚에 대한 글 보고 저도 하소연해 봅니다.. 29 익명_08205821 2020.05.16
왜 계정 차단 늘어나고 왜그러는지 알겠다. 32 익명_69096860 2020.05.16
모르고 있었는데 집안에 빚이 5억입니다.... 28 익명_08338338 2020.05.16
건물주도 나름 고민이있다 31 익명_35855410 2020.05.16
층간소음 빡치네 15 익명_86829468 2020.05.15
게이 트위터 보고왔는데 쇼킹이라는 8 익명_42739113 2020.05.15
이태원에 게이가 진짜 많나요? 3 익명_15212840 2020.05.15
뻑가가 왜 욕쳐먹는거야 35 익명_92285945 2020.05.15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63 Next
/ 263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