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댓)글 쓰기는 회원만 가능합니다.
회원가입 ID/PW 찾기, 인증 메일

Extra Form

ㅈㄱㄴ

  • ?
    익명_18043710 2020.08.13 20:52
    없어.
    자살 생각해본 사람, 시도해본 사람, 지금도 자살충동으로 힘들어하는 사람으로서 하는말인데
    그건 스스로 일어서는거밖에 없음.
    남이 백날 좋은말해줘도 안들어옴.
  • ?
    익명_37118795 2020.08.13 20:47
    없음
  • ?
    익명_18043710 2020.08.13 20:52
    없어.
    자살 생각해본 사람, 시도해본 사람, 지금도 자살충동으로 힘들어하는 사람으로서 하는말인데
    그건 스스로 일어서는거밖에 없음.
    남이 백날 좋은말해줘도 안들어옴.
  • ?
    익명_97673818 2020.08.13 21:09
    @익명_18043710
    나도 이 댓글에 한표
  • ?
    익명_78274481 2020.08.13 21:00
    자살할 용기 있음? 죽는게 쉽지 않을텐데?
  • ?
    익명_89942187 2020.08.14 14:04
    @익명_78274481
    자살은 용기로 하는거아닙니다
  • ?
    익명_37555334 2020.08.15 00:02
    @익명_78274481
    손끗는 놈하나아는데 충동적으로 한순간에 란다
  • ?
    익명_87064067 2020.08.13 21:02
    특별히 뭐라고 한다고해서 한 번에 그 사람의 마음이 바뀌긴 어렵겠지만,
    난 그래도 내가 죽고나면 슬퍼할 사람들을 생각해봤다.
    부모님이든 형제 자매, 친구든 누구든
    그 중에 한 두 명이라도 나 때문에 많이 슬퍼할꺼라고 생각하면 그래도 다시 생각하게 되더라.
    죽으면 편해진다고 생각들겠지만,
    내가 사랑하는 누군가를 다시는 만날 수 없다는 슬픔도/두려움도 너무 클꺼 같았다.
    그렇게 꾸역꾸역이라도 살다보니 또 살아지고 상황도 나아지긴하더라.
  • ?
    익명_18625364 2020.08.14 09:36
    @익명_87064067
    나도 같은 생각을 하고 힘들어도 살고있다.
    내가 없어지면 누군가 슬퍼한다고 생각하니까 없는것보다 있는것이
    낫다고 생각하면서 견디고 있다.
  • ?
    익명_26769225 2020.08.13 21:06
    일단 자살에 대한 마음을 진심으로 먹었다면 답없음
    마음을 먹기 전의 위로는 여러가지가 있겠지만 이건 공감 밖에 없는 듯
    그래서 어릴적부터 친구들을 많이 사귀어둬야됨
    서로 부대끼면서 그들의 다양한 시각들을 이해하고 내가 처한 환경 사고방식을 깨닫고
    세상의 파도를 타는 나만의 서핑 노하우를 찾는 것을 노력해야함
    물론 훌륭한 서핑기술을 가진 부모를 만나는게 최고지만
  • ?
    익명_33716250 2020.08.13 21:18
    우울증 와서 자살하겠다는 생각까진 아니라도 이러다 자살하겠다. 라는 생각까지 간적 있지만 다른 사람들 말과 동일하게 남이 뭐라해도 안들림. 스스로 일어서는 방법밖에 없음.

    그냥 옆에와서 말 안하더라도 누군가 있어주면 많은 도움은 됨.
  • ?
    익명_03716713 2020.08.13 21:53
    도움은 줄수 있는데 100중에 1정도 도움 줄수 있음..
    24시간 내내 달라붙어서 기운나게 해줘도 다음날 멀어지면 답이 안나옴.
    그냥 전문적인 상담과 의약으로 해결하거나
    스스로 이겨낼때 옆에서 도움주는 정도

    윗님들처럼 답이사실 본인말고는 없는듯...
  • ?
    익명_65786883 2020.08.13 22:49
    위로의 말은 없다가 맞는것 같기도 함

    나도 가장 위안이 된 건, 내 발로 가서 상담받고 처방 받은 약이었음

    그 다음은 운동과 금주
  • ?
    익명_58941723 2020.08.13 22:55
    정신과 상담시키기
  • ?
    익명_37125027 2020.08.13 23:18
    @익명_58941723
    효과가 없더라구..
  • ?
    익명_56648072 2020.08.13 23:18
    밤에 자려고 누울때마다 그냥 이렇게 편안하게 영원히 안깨어났음 좋겠다 하는데
    솔직히 말해서 남한테 위로 받고 싶지 않다 티 내고 싶지도 않고
    모르겄다
  • ?
    익명_21723434 2020.08.13 23:43
    자살 시도가 무서운게 뭔지 암 ??
    앞으로 인생 살면서 존나 대단한 변화가 생기지 않는 이상, 자살할까? 자살하고 싶다... 이게 영원히 따라다님
  • ?
    익명_21723434 2020.08.13 23:45
    @익명_21723434
    그리고 우울증으로 인한 자살충동은 가장 예방할 수 있는게, 정상적인 일반적인 사이클로 살아가는거임.
    낮에 해보고, 일하고, 운동하고, 밥 3끼 챙겨먹고 친구들보고 하는게 가장 효과적인 치료법. 근데 이거 졸라게 어려운거임
  • ?
    익명_35989881 2020.08.14 00:07
    나이가 젊다는 가정하에
    술과 고기를 먹이고
    초면인 사람과 ㅅㅅ를 하면 좀 괜찬아 지지 않을까??
  • ?
    익명_74129024 2020.08.14 02:17
    @익명_35989881
    그렇게 일시적으로 벗어나면 오히려 반동이 세게오지
  • ?
    익명_17114697 2020.08.14 00:14
    맛있는 제철음식 먹으면서 가을에는 방어먹자 겨울에는 숭어먹자 봄되면 딸기뷔페가자 주꾸미먹자 여름되면 빙수먹자 등 약속만들고 미래에 대해 막연한 기대감들게하기
    대신 존나맛난거 먹고 강요하듯이 얘기하면 안됨
  • ?
    익명_17114697 2020.08.14 00:15
    @익명_17114697
    뭔가 자기를위한 음식을 해먹거나 밖에 산책하는게 좋음
    그게 힘들면 게같은거 먹어
    누가보면 횟집사장인줄 알겠네
  • ?
    익명_24999866 2020.08.14 00:33
    내귀에 캔디 꿀처럼 달콤했니
  • ?
    익명_00181526 2020.08.14 01:01
    그냥 곁에 있어주세요 굳이 말하지 않아도 힘이 될 때가 있어요
  • ?
    익명_23365559 2020.08.14 01:14
    암 걸려보면 자살 생각이 없어짐
    암걸리기전에 디스크떄문에 2년 날리면서 자살생각 많이 했는데
    암걸리고 나서 삶의 관점이 확 바뀌더라 ....


    내 케이스는 너무 극단적인 케이스고
    ...그냐 옆에 이야기들어주고 같이 시간 보내주면 될듯
    적절한 위로라는게 쉽지 않더라
  • ?
    익명_74129024 2020.08.14 02:19
    현실적으로, 운동하면
    확실히 정신적으로 케어가 되서나아진다고 하니까 해보세요.
  • ?
    익명_37555334 2020.08.15 00:05
    @익명_74129024
    당장뒤질건데 운동해서 머하겠냐?
    란 느낌
    무기력 이란게 무언가하는것 자체가 정상범위밖이야
  • ?
    익명_07398991 2020.08.14 18:32
    죽고싶은 감정을 느끼는건 대체적으로 무력감과 상실감인데

    무력감은 돈으로 해결할수있어 상실감은 어쩔수없지만..
  • ?
    익명_37714228 2020.08.14 21:21
    말보단 행동이 제일 좋습니다. 매일은 어렵더라도 자주 얼굴이라도 보자고 불러내고, 정신 멀쩡한상태로 얘기좀 나누고, 그렇게해서 나아지는경우가 있더라구요
  • ?
    익명_07276243 2020.08.15 10:37
    어짜피 죽을꺼 원인을 없애고 죽으라고
    직장상사면 상사 죽이고, 친구 괴롭힘이면 친구 죽이고
    나는 그냥 그래.
    날 자살까지 몰고가게한다? 그럼 내가 죽인다
  • ?
    익명_19030739 2020.08.15 22:09
    그냥 말로만 하지말고 진짜 나가뒤지라그래 그럼 믿을테니까 짜증나게 하지말거 퉷
List of Articles
이 관계 계속 이어나가야 할까요? 29 new 익명_82313171 5시간 전
오늘 국가직 7급 공무원시험 보고옴 5 new 익명_86258379 5시간 전
여자가 돈이 존나 많은데... 26 new 익명_06076611 15시간 전
미생은 다시 봐도 재미있네 7 new 익명_87861912 19시간 전
제가 스킨쉽이 좀 많이 없나요? 12 update 익명_10428379 2020.09.25
공무원 최종 떨어졌습니다... 붙은 친구 시기하는 마음.. 자꾸 왜 생길까요 19 익명_34272895 2020.09.25
양심고백 한다안한다ㅠㅠ 33 익명_53083709 2020.09.24
마케팅 공부하고싶은데 관련 웹사이트나 서적 추천좀 부탁드려요 4 익명_80368247 2020.09.24
형들 직장선배랑 논쟁이 붙엇는데 한번봐줘 97 익명_12548890 2020.09.24
강아지 좋아하는 여자... 22 익명_25029084 2020.09.24
이사가서 인터넷이랑 tv 새로 가입해야 하는데 팁좀 있을까요 14 익명_47774625 2020.09.23
안녕하세요. 출근가방 추천 부탁드립니다. 15 익명_61856538 2020.09.23
여자 목걸이 브랜드 추천좀 부탁드립니다 22 익명_40329657 2020.09.22
베이직북 2 사양 어느정도 되나여? 6 익명_20437785 2020.09.22
진짜 술좀 적당히 먹어야겠다ㅋㅋㅋㅋㅋㅋ 8 익명_16489122 2020.09.22
그러고보니 여기 니콜라 주주 형 있었는데 6 익명_86426121 2020.09.21
모니터에 까만점....이거 못 고치나?? 11 file 익명_16376034 2020.09.20
아래 썸..끝 글... 저도 제 짝사랑이 끝났습니다 7 file 익명_50895542 2020.09.20
사기 당하는 사람들 보면 이해가 안간다 72 익명_67851383 2020.09.20
밑에 여자 무서움 공감... 그리고 오래 쉬어서 감이 안잡히네요 2 익명_99955261 2020.09.19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90 Next
/ 290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