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린넷 X 꾸르 / 현재 회원가입 불가
회원가입 ID/PW 찾기, 인증 메일
profile
조회 수 7384 추천 수 18 댓글 21 댓글보기

01.jpg02.jpg03.jpg04.jpg05.jpg06.jpg07.jpg08.jpg09.jpg10.jpg11.jpg12.jpg13.jpg14.jpg15.jpg16.jpg17.jpg18.jpg19.jpg20.jpg21.jpg22.jpg23.jpg24.jpg25.jpg


  • ?
    ㅇㅇ 2018.02.20 14:57
    부모가 rotoRl인 경우냐...??
  • ?
    개왕권100배 2018.02.20 14:57

    "비밀글입니다."

  • ?
    ㄱㄱ 2018.02.20 14:58
    @개왕권100배
    ㅇㅇ 오줌 싸고 도망갈만큼 존나 패면 순해짐
  • ?
    ㅇㅇ 2018.02.20 14:59
    @개왕권100배
    그때 그 시바견 길들이듯이?ㅋ
  • ?
    124124 2018.02.20 14:58
    반려동물 키우는 사람에 따라 다르다는걸 갓형욱님 보고 알았음..
    드루이드 강..
  • ?
    ㅎㅎ 2018.02.20 15:09
    사람이 먼저다........먼저 맞고 시작하자......
  • ?
    ㅁㅅㅁ 2018.02.20 15:33
    애들이 서열에서 밀렸네.
  • ?
    ELAN 2018.02.20 16:00
    마당에서 키우던 개가 누나들이랑 조카들한테 저랬다가 나한테 각목으로 두드려 맞고 개장수한테 팔렸지.
    자기 딸들하고 손주,손녀들이 개가 무서워서 외할아버지네 가기 싫다고 하는데도 개를 키움, 그전에는 사람 물어서 몇백 나가고
    그런데도 저 개는 안 무는개라고 개편을 드는데 돌아버리는줄 알았었음
    그때 아빠랑 진짜 심각하게 오랬동안 싸웠었음 욕하고 주먹질만 안했다 뿐이지...
    이 싸움이 얼마나 컸냐면 나랑 아버지 둘다 다 아는 사람은 다 알고 있었음 교회분들 이라거나 친척 외척 모두..
    아빠 고집을 꺾어야 하는데 그게 꺾이지는 않고 나의 빡침은 어마무시했고 엄마가 중간에서 고생했지.. 누나들하고 매형들은 내편이었고.
    결국 아빠가 어디 놀러간 사이에 아는분(전직 개장수=현직 흑염소집 사장님,큰 개를 처리할수 있는 능력이 있는사람) 줬는데
    그개 지금 죽었나 살았나 모르겠네
    내 아빠 욕하는것 같기는 한데
    내 아빠를 포함해서 위에 나온 사람들 같은 부류가 은근히 있음 그런 사람은 개 키우면 안됨
  • ?
    Qnam 2018.02.20 23:44
    @ELAN
    개를
    개장수한테 파는
    당신도 문제
  • ?
    1234 2018.02.21 09:45
    @Qnam
    다시ㅠ생각해보시길 ㅋㅋ
    그럼 사람 몇명씩 물어 뜯는 개 남한테 줘서 욕 배로먹고 피해자 늘리나요? 투견장 버내나요?
    차라리 죽이거나 큰개 다루는 개장수한티 파는게 이득임
  • ?
    ELAN 싸이코패스냐? 2018.02.21 11:01
    @ELAN
    개주인이 잘못인걸 왜 개를 개장수한테 팔아 개장수한테 팔면 당연히 개고기 되자나 이 싸이코패스야 사나운 개면 조련사한테 보내서 조련을 시키던가 아니면 입양을 보내던가 해야지 개장수한테 왜 파냐고 이 싸이코패스야
  • ?
    ELAN 2018.02.21 15:04
    @ELAN 싸이코패스냐?
    왜 팔긴 그 개는 아빠의 가족이 었을지 몰라도 내 가족은 아니었고 집안 분위기 씹창을 낸 그런 개였으니까
    조련사?? 그당시엔 그런게 있는지도 몰랐다. 입양?? 그땐 개를 딴사람에게 넘기라고?? 폭탄 돌리기 하자는겨??
    개주인이 잘못한건 맞지 그래서 아빠를 버릴까?? 그럼 뉴스에 나왔겠네.'현대판 고려장' '개 때문에생긴 비극' 와~ 기사 제목 뽑기 좋다~
    어디 멀리서 개가 짖으면 쫄아서 그길로 가지도 못하면서
    남 일은 말하기 좋아하는 너같은 애들 많이 봤다.
  • ?
    1234 2018.02.21 15:20
    @ELAN
    댓글 달 필요없을듯
    진짜 뇌피셜들이고 자기들이 당해보지 않고는 모름.
    어떤 사람이 지 좋자고 사람 물어 뜯는개 찾아서 교정하고 그럼?
    그런 개 말해도 데려갈 사람도 없는데
    그러면 자기가 데려가서 키우던가
  • ?
    2018.02.20 16:09
    엄마가 어릴때 키우던 개새끼가 저랬는데 그럴때마다 외할머니가 뺨을 피철철흐르게 뚜까패서 매번 혼냈다고함
    근데도 버릇이 안고쳐져서 누군가가 몰래 잡아다가 몽둥이로 으깨서 죽였다더라고
    하도 문사람이 많아서 원수를 사방에 진 개라 범인도 못 특정했다고함 ㅋㅋ

    윗댓글같은 사례를 들어서 적어봄
  • ?
    ㅎㅎ 2018.02.20 16:26
    @ㅁ
    맞아도 해결이 안되는구나????
  • ?
    1ㅁ 2018.02.20 17:15
    @ㅎㅎ
    응. 그런 경우도 있지 이미 너무 사나와져 버리고 미친개 된 것들은 때리면 성격이 더 나빠진다고 그러더라고
  • ?
    ㅇㅇ 2018.02.20 19:16
    @ㅁ
    주인부터 뚜까패야됨;; 주인이 내버려두니까 더 저러는거
  • ?
    r 2018.02.20 17:48
    방송보니까 갓형욱이 통제는 다했음
    근데 아이들에게 큰 위협이 되서 키우지말라고 하던데
  • ?
    asdf 2018.02.20 18:53
    나도 수십마리 개를 키워왔는데 한번 물기 시작한 개는 피 맛을 알아버려서 거의 못고침.. 묶어놓고 밥만주면서 격리시켜야 함
  • ?
    123 2018.02.20 20:07
    아니 시벌 개가 아무리 좋다지만
    내자식을 무는데 그걸 냅두냐
    사람이먼저인지 동물이먼저인지 구분이 안되는건가
  • ?
    두텁바위 2018.02.21 03:05
    강형욱도 포기한 개부모네
?


List of Articles
추천 수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0 서버 이전 완료 39 update 알린넷 2018.09.21 3900
13 jpg 소녀가 조롱에 대처하는 방법 18 알린넷 2018.02.21 5909
4 gif 귀여운 뚜루루뚜루 4 알린넷 2018.02.20 3502
4 gif ???: 와 꿀을 빠네 3 알린넷 2018.02.20 5142
6/-1 jpg 갑자기 왜 우리가 싸워? 8 알린넷 2018.02.20 5386
8 gif 기뻐하는 조해리포터 알린넷 2018.02.20 4495
3/-1 jpg 지상파에서 지렸다 드립 6 알린넷 2018.02.20 5415
9/-5 gif 중국의 로켓 발사 실패 사건 10 알린넷 2018.02.20 4542
7 jpg 냉동피자 시장 점유율 15 알린넷 2018.02.20 5787
6 jpgif 선물 주고받은 이상화 & 장예원 아나운서 3 알린넷 2018.02.20 4095
3 jpg 친일의 흔적 7 알린넷 2018.02.20 5086
15 jpg 미술을 배워 본 적 없는 사람의 그림 15 알린넷 2018.02.20 5950
22/-1 jpg 국내도입이 시급한 예능 12 알린넷 2018.02.20 6671
2 jpg 부칸다 6 알린넷 2018.02.20 4256
6/-1 jpg 아놀드 슈워제네거 근황 10 알린넷 2018.02.20 6584
18 jpg 강형욱도 포기한 사나운 개 21 알린넷 2018.02.20 7384
12/-1 jpg 김아랑 교생 선생님 6 알린넷 2018.02.20 5852
1 jpg 지구상의 신비한 바윗돌 9 알린넷 2018.02.20 4110
-8 jpg 네파의 모델 선정 클라스 9 알린넷 2018.02.20 5005
2/-7 jpg 빙상연맹에서 기자 총동원 5 알린넷 2018.02.20 4583
10/-1 jpg 통일되어도 기차로 유럽여행 못가는 이유 8 알린넷 2018.02.20 7721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292 293 294 295 296 297 298 299 300 301 ... 2295 Next
/ 2295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