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댓)글 쓰기는 회원만 가능합니다.
회원가입 ID/PW 찾기, 인증 메일

우선 세대별로 보자.


우리나라 노인자살률은 압도적 1위이고


노인빈곤률도 압도적 1위이다...


그렇다고 50대는 또 다를까?


아니다.. 그렇지 않다..


젊은현세대도 30중반이나 40이면 잘리는마당에 50대는 어떻겠냐... 


10대 20대 30.40.50.60.70..80대..


 젊은세대든 나이든세대든 똑같이  빈곤하고 서럽고 우울할 뿐이다... 싸울필요가없다. 





남녀갈등으로 보자.


기본적으로 

남자든 여자든 나이먹으면 직장 재산 노후걱정 하는건 똑같다.... 이걸해결하는게 중요하지 서로 물고뜯는건 시간도 힘도 낭비다.




보수와 진보는?


 이나라는 9급공무원이 상위10퍼소득을 받는 나라이다..


보수든 진보든 중위층은 이미 죽은지 오래고 못살거나 잘살거나 둘 중 하나일 뿐이다.. 

보수진형이든 진보진형이든 못사는 사람이 대부분이다.



보수니 진보니 전부 보여주기식 허울일 뿐이다. 



국회에있는 여당과 야당은 서민을 생각하지 않는다. 

왜냐면 보수진보 둘 다 잘사는 기득권쪽이니까..


예를 들어

여야당 모두 자녀채용비리 한두건 정도는 들어봤을거라 생각한다. 

그런데 거기서 누가 낫다 나쁘다가 필요한가?

아니다. 여당이든야당이든 이런일정도는 한다 라는게 핵심이다. 

누가낫다니 나쁘다니 평가할필요가없다. 양쪽 다 불법이고 나쁜일이다. 

왜 한쪽편을 들 필요가있지? 둘 다 나쁘다.




사람답게 살고싶으면 못사는 사람들이 뭉쳐야 한다. 


남녀니 세대니 편을 가를 필요가없다. 다같이 힘드니까.


뭉쳐서 서민운운하며 사람을 기만하는 여야당 전부에게 힘을 보여야한다....



















  • ?
    ㅇㅅㅇ 2021.03.02 16:45
    ㅋㅋㅋㅋㅋ물타기 했는데 실패했네ㅋㅋㅋㅋㅋ
    축하드림 ㅋㅋㅋㅋㅋㅋ
    옛다 관심~~
  • ?
    요긔 2021.03.02 17:11
    피상적인거 말고 실제로 어떤 정책을 했는지 봐야함.
    노인 자살률, 노인 빈곤률 이런게 단순히 이번 정권이 진보냐 보수냐로 결정된 파라미터가 아니고
    지난 여러 정부와 정책에 의해 누적된 결과임.

    여당은 어떤 정책을 하고, 야당은 어떤 정책을 했는지,
    국회에서 여당에서 발의한 법안들과 야당에서 발의한 법안들에 관심을 가져야 하는데,
    그런 숙고의 과정 없이 네거티브를 우선하는건 문제있음.
    흑백논리도 당연히 지양해야하지만 양비론도 지양해야함.
    현 상황에서 답을 가지고있는 제3의 당은 없기 때문.

    현 여당 지지자지만, 여당도 틀린말 할때 있고 야당도 맞는말 할때 있고,
    여당의 정책이 맘에 안들고 야당의 정책이 맘에 들때도 있음.
    하지만 정책들 하나하나 뜯어보고 메인스트림을 보면 여당 성향이기때문에 여당을 지지하는것.

    위에서 빈곤률가지고 말을 했기때문에 그거 관한 여당 정책을 하나 예를 들어보면,
    https://www.ytn.co.kr/_ln/0103_202012291936453564
    최근에 문재인 임기간 빈곤층 증가 라는 명목으로 언론에서 공격한게 있는데,
    이게 부양의무자 기준 완화등으로 지원 대상의 폭을 넓혀서 지원받는 대상의 수가 늘어서 그런거임.
    이런 정책들이 옳은 방향이라고 생각하면 여당을 지지하는거고 아니면 마는거고
    전체적으로 각 당에서 지향하는 방향이 어떤지를 확인하고 그거 따라 지지하면 됨.
    내로남불이다 어떻다 하는건 정치를 너무 단편적으로 보는것.
  • ?
    123123**** 2021.03.04 16:44
    @요긔
    문재인정부때만 그런게아니라 imf이후로 쯕 1위 2위였음. 2위할때도 oecd새로 가입한나라덕에 2위된거임. 나라에서 뭔가 조치를취한게 아니다 이말임.
    Imf이후 김대중 노무현 이명박 박근혜
    20년동안 진보 보수10년씩 다 햇지만 양극화는 심해질뿐임.
  • ?
    요긔 2021.03.04 17:15
    @123123****
    https://www.index.go.kr/unify/idx-info.do?idxCd=5056
    양극화가 심해지는게 맞나요? 1,2 위 하는데 나라에서 조치 취한다고 확 바뀌는게 가능한 일임?
    윗댓에 썻듯 결과보단 과정이 어떠했는지를 봐야 한다 했습니다.
    양극화를 유발했는가 아닌가를 정책을 통해 확인해야지,
    그저 수치가 그러니까 나라에서도 그렇게 했겠지 라는 결론으로 가는건 너무 피상적으로 내리는 결론입니다.
  • ?
    123123**** 2021.03.04 17:27
    @요긔
    20년입니다.
    경제도 장기적으로보는걸 10년으로보는데
    결과가 안나왓다고 하기엔 너무하신거아닌지...
  • ?
    요긔 2021.03.04 17:47
    @123123****
    결과만 보시는거잖습니까.
    김대중대통령, 노무현대통령때는 imf 내상이 끝나지 않았던 시점입니다.
    실질적으로 어떤 정책을 했는지를 가져와서 따져야 할 문제입니다.
    애시당초에 정책 한두개가지고 왈가왈부 하기도 어려울 큰건을 가지고 결론을 내리기도 힘든일입니다.
    그만큼 쉽게 결론내리기 어려운 문제에요.
    제가 위에서썼듯, 누가 잘했고 못했고 이전에 성적표가 안좋으니 노력을 안했다고 평하는건 잘못 됬다는 얘깁니다.
  • ?
    123123**** 2021.03.04 20:26
    @요긔
    김대중정부- imf뒤처리로 인한 신자유주의 정책시작.
    비정규직 확대 시작 + 신용카드 뿌려서 빚더미앉아서 자살 증가(카드대란). 세계경제 ?
    노무현정부-신자유주의정책 비정규직 양산화 시작 (2년계약) + 집값상향 + 이민정책 시작 + 의료민영화시작으로 민영화 떡밥 시작. 세계는 호황
    이명박정부-신자유주의정책 비정규직,하청양산 + 외국인노동자 + 이민정책 강화 + 민영화정책 강화. 세계경제 서브프라임사태 불황
    박근혜정부-신자유주의정책 하청 양산 + 이민정책 강화 +민영화정책 강화. 세계경제 불황
    지금껏 정책자체가 비정규직 + 외노자 + 이민정책이었습니다. 김대중정부는 imf뒤처리라는 말이라도 할 수 있지만 그 외 정부는 아니죠. 문재인정부는 임기가안끝났으니 언급하지 않겠습니다.
  • profile
    깜신 2021.03.03 13:21
    9급 공무원이 10퍼라고? 못 믿겠는데
List of Articles
교육기본법에서 홍익인간을 뺀다네요. 4 new 까만텀블러 6시간 전
오세훈 사면 이야기를 보니 1 new 루시라마 6시간 전
[속보] 두 시장당선자, 문대통령에 두 전대통령 사면 건의 12 newfile 레인저 14시간 전
흔적 지우기 43 file 미안하다고맙다 2021.04.18
민주당 지지자들은 참대단한듯 15 돼지3604 2021.04.17
밭갈이라는 말을 인제 암. 3 123123**** 2021.04.17
결국 조선일보, 매경의 보도는 청와대로까지 가는군요. 9회말2아웃 2021.04.15
이해충돌방지법 시가 처가 포함 9 file 레인저 2021.04.15
영어 해석 논란 7 file 레인저 2021.04.15
"박원순 서울시, 시민단체 7천억 원 지원" 보도는 '거짓' [오마이... 38 요긔 2021.04.14
김어준 출연료 추정치 떳네요 22억~ 23 루시라마 2021.04.14
보수단체들의 요구 - 광화문 광장을 국민에게! 서울시민에게 자유를! 7 file 레인저 2021.04.14
당선 전과 당선 후 18 file 레인저 2021.04.13
윤석열의 깊은 뜻 9 file 레인저 2021.04.13
오세훈 (코로나)"검사 결과 사흘 정도 걸려요?" 7 file 레인저 2021.04.13
오세훈 시장에 반박하는 여준성 복지부장관 보좌관 페북 5 file 레인저 2021.04.13
박원순 서울시, 시민단체에 5년간 7000억 지원 38 file 카이로스 2021.04.12
"아낄 게 따로 있지" 오세훈 지적에…서울시, 공공의사 보수 40% 인상 23 file 카이로스 2021.04.12
박원순 전 시장에 대해서 어떻게 생각함? 34 가카 2021.04.12
어느 자영업자가 쓴 글 41 file 레인저 2021.04.11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68 Next
/ 68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