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댓)글 쓰기는 회원만 가능합니다.
회원가입 ID/PW 찾기, 인증 메일
2019.11.14 21:08

이직 고민입니다..

조회 수 655 추천 수 0 댓글 14 댓글보기

Extra Form

지금 다니던 회사보다 가까운곳으로 이직할 기회가 생겼습니다.

 

업무는 지금하던것과 비슷할것같고

회사규모는 약 20~30명 될듯

첨에 면접볼때 연봉은 지금이랑 같거나 쫌 덜준다고했는데

 

이직날 가까워지는데 정확한 연봉을 말을 안해줘

한 3~4번 물어봤는데 마지막 연락땐 이직날 정해지면 말해주겠다함

 

솔직히 이직날 정한다는건 지금 회사에 퇴사 통보하고 결정하는건데

말좀 안돠는거 맞지?

 

글고 회사가 좀 바빠서 몇달간 주말출근을 할스도 있다고함

포괄임금제긴 한데 야간은 거의 없다고하는데

근데 주말출근할정도면 야근이 없을수가있나?

 

연봉 안정해주는것도 그렇교 여려모려 깨름찍한데

꾸르행님달 어떠케 생각히십니까...

정홱히 협상햐교 결졍해야겠죠?

 

 

  • ?
    익명_16249594 2019.11.14 21:33
    저렇게 빼는거 보면 페이 줄일려고 수쓰는거야, 일 그만두고 이직 간다고 하면, 갈데 없으니 페이를 낮춰서 부르겠지. 양아치들임. 가지마 그냥
  • ?
    익명_73484578 2019.11.14 21:55
    @익명_16249594
    그렇겠죠 ㅜㅜ? 넘 뭔가 빼는 느낌이 좀 걸립니다
  • ?
    익명_38726161 2019.11.14 21:52
    퇴사결정은 정말 확고하게 결정됐을때 하는겁니다. 본인이 확실하게 결정했다!라고 느껴지지않으면 하지마세요. 저쪽에서 님을 책임져준다는 보장은 없으니까요
  • ?
    익명_73484578 2019.11.14 21:55
    @익명_38726161
    감사합니다. 더욱 신중하게 보고 결정해야겠습니다
  • ?
    익명_09068112 2019.11.14 22:38
    확정하고 가야지 빼도박도 못 하게 해놓고 낮추려는 속셈이지
    아니면 말 안 해줄 이유가 없음
    그리고 할수도 있다는건 한다는 소리지
  • ?
    익명_38163931 2019.11.14 22:46
    주말출근인데 야근이 없는게 말이 되나ㅋㅋㅋ 가지마
  • ?
    익명_73484578 2019.11.14 23:24
    조언들 감사합니다. 너무너무 감사합니다
  • ?
    익명_73401556 2019.11.15 00:46
    걸리는게 너무 많네 그런회사는 패스
  • ?
    익명_40514127 2019.11.15 04:39
    얼마 주겠다고 해서 넘어갔는데도 깎더라
  • ?
    익명_93984786 2019.11.15 09:20
    위에 다른분들이 말했지만 얼마주기로 했고 이직 확정되서 가더라도 막상 연봉계약할때 깍는게 태반이죠.
  • ?
    익명_73484578 2019.11.15 09:24
    @익명_93984786
    이런 경험이 없어서 흔한 일 인줄 몰랐습니다..
    진자 너무 치사하게 구네요
  • ?
    익명_93984786 2019.11.15 09:27
    @익명_73484578
    저는 다른곳에서 지금받는 연봉의 1천정도 더준다 해도 안가는 중입니다.

    다른 댓글에 어느덧 10년 이상 일한사람이라 지금이라도 뭔가 배울게 있는것이 아니라면 휴가가 이미 반토막나는거라 옮길 이유가 없는거죠.
  • ?
    익명_44207154 2019.11.15 10:42
    정확하게 얘기해주지 않는건 아직 계약서상으로 싸인하기 전이라서 그렇습니다. 얼마든지 나중에 말 바꿀수 있으니 확답을 듣기전까지는 이직 결정하지 마세요. 확답을 해놓고서도 계약서 쓸때 말바꾸는게 태반입니다.
  • ?
    익명_80326400 2019.11.15 12:46
    이직할 회사 계약서 찍고, 현재 회사 30일전까지 통보하는게 확실합니다. 연봉외에 복리후생측면도 비교해봐야죠. 복리후생까지 포함하면 별차이 없거나 못한경우도 있어서..

    이직을 한다는게 새로운 조직에 적응해나가는 상당히 피곤한 일인데, 그만한 보상이 있어야겠죠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성적인 주제는 익명 후방주의에 남겨주세요
공지 서버 업데이트 완료 및 추후 계획 15
» 이직 고민입니다.. 14 익명_73484578 2019.11.14 655 0
4453 사회주의를 민주주의의 반댓말로 아는사람이 많네; 16 익명_21219557 2019.11.14 825 0
4452 ㅠㅠ 학생인데 알바월급문제로 좀 곤란하네요.. 한번 봐주세요 ㅠㅠ 9 익명_64745449 2019.11.14 544 0
4451 10년넘게 한 직종에서 근무하시는분들 존경스럽네요. 지루함을 어떻게 참는건가요? 12 익명_04285379 2019.11.13 1071 0
4450 아 취업햇는데 9 익명_75930401 2019.11.13 961 -1
4449 지바겐있잖아 9 익명_17321188 2019.11.13 857 0
4448 해외직구해보신분? 10 익명_09186041 2019.11.13 643 0
4447 여기저기 기웃거리다가 글 올립니다. 조언 부탁드려요. 남사친에서 벗어나고 싶습니다. 12 익명_71134419 2019.11.12 779 1
4446 말하고나니 엄청 후회된다 어떡하죠 7 익명_39012942 2019.11.12 847 0
4445 혹시 컴퓨터 살사람 30 익명_11433937 2019.11.12 1169 0
4444 축가 두개중에 뭐가 나음? 8 익명_38224699 2019.11.12 544 0
4443 고민 좀 들어주세요 5 익명_03591915 2019.11.12 509 0
4442 재미없는 남자 22 익명_76750713 2019.11.11 1433 0
4441 회사서 계약서 썻는데 14 익명_91669815 2019.11.11 1242 0
4440 형들 친구문제인데 인생상담좀요 16 익명_87954262 2019.11.11 665 0
4439 방금 밥먹고 올라오면서 들은 엘리베이터 대화.txt 8 익명_95143569 2019.11.11 1048 4
4438 왕복 6시간 장거리 연애 어떻게 생각하세요..? 24 익명_91049767 2019.11.11 794 1
4437 덕업일치의 삶 10 익명_25604842 2019.11.09 1368 6
4436 펭수가 먼데 갑자기 뜬거에요? 6 익명_85873233 2019.11.08 1207 0
4435 애인의 과거 12 익명_88308087 2019.11.08 1585 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238 Next
/ 238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