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2226 추천 6 댓글 0
Extra Form

ggoorr.net_001.png.jpg

 

전남편을 살해해 수사 받던 고유정은

그해 6월 또 다른 살인 혐의로 고발당함

 

 

ggoorr.net_002.jpg

 

고발한 사람은 바로 고유정의 의붓아들인 승빈이의 아버지(=홍의태)임
이 사건을 알리기 위해 큰 용기를 내신걸로 보임ㅠㅠ

 

 

ggoorr.net_003.png.jpg

 

재혼 가정이었던 고유정은 할머니와 살고 있던 의붓아들
승빈이를 집으로 데려오자고 제안함

 

 

ggoorr.net_004.jpg

 

하지만 집으로 데려온 지 이틀만에

자식을 잃게 된 승빈이 아버지

 

 

ggoorr.net_005.jpg

 

그 당시에는 질식사로 수사가 종결됐지만
고유정이 전남편을 살해하며

의붓아들 사건이 함께 수면 위에 드러남

 

 

ggoorr.net_006.jpg

 

사실 승빈이는 의태씨의 다리에 눌려 질식사했다고 종결난 사건인데
이제와서 생각해보면 말이 안된다고 함

 

 

ggoorr.net_007.jpg

 

일단 승빈이가 사망한 당시 고유정은
경찰에게 승빈이 아버지의 잠버릇이라며 사진을 보여줬다함

 

 

ggoorr.net_008.jpg

 

그 사진을 보고 경찰은

승빈이가 아버지 다리에 눌려 질식사했다고 판단했지만
법의학 전문가들은 모두 입모아 그럴 수 없다고 함
 

 

ggoorr.net_009.jpg

 

하지만 의붓아들을 살인했다는 직접적인 증거를 못 찾던 때에
졸피뎀이 들어있던 파우치를 발견함

 

 

ggoorr.net_010.jpg

 

승빈이가 사망한 전 날을 떠올려보면
본인도 깊은 잠에 들었기 때문에 그 의심을 지울 수가 없었다고 함

 

 

ggoorr.net_011.jpg

 

직접적인 증거를 찾았음에도

전남편에게도, 이들에게도 약을 안 탔다고 한 고유정

 

 

ggoorr.net_012.jpg

 

하지만 승빈이 아버지 모발에서 수면제 성분이 검출됨
 

 

ggoorr.net_013.jpg

 

그리고 승빈이가 사망하기 전 날 카레를 먹었다고 함
(=전남편 살해했을 때도 카레 먹임)

 

 

ggoorr.net_014.jpg

 

심지어 고유정은 승빈이 사망 열흘 전

베개 질식사 관련한 내용을 검색했다고 함

 

 

ggoorr.net_015.jpg

 

하지만 주요 증거였던 승빈이 아버지 모발에서 나온 수면제 성분은
사건 종결 후 감정을 해서

증명력을 인정받지 못했다고 함

 

 

ggoorr.net_016.jpg

 

그리고 고유정은 의붓아들 살인 혐의

무죄 선고 받던 날 교도소에서 크게 웃었다고 함

 

 

ggoorr.net_017.jpg

 

의붓 아들이 3월에 질식사를 했고 같은 해 5월 전남편을 살해한 고유정
하지만 초기 대응 미흡+증거 불충분으로 승빈이 사건은 결국 영구 미제가 됨

 

 

 https://youtu.be/R1Vgs3mVY_o

 

 

고유정 목소리를 ai로 해서 진술서 읽는데 소름 돋음
무편집본은 U+모바일 <그녀가 죽였다>에서 볼 수 있음

이것저것 최신글 유머/이슈, 방송/연예, 핫딜/무료 글을 모아 놓은 게시판 입니다. 글쓰기 및 검색은 각 게시판에서 가능합니다.
List of Articles
추천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0 강아지가 신기한 고양이들 newfile 게링핫 1시간 전 646
3 머리카락이 말해주는 사람의 과거 5 newfile 게링핫 1시간 전 987
7/-1 까리나 2 new 회무침 2시간 전 1067
2/-1 엔믹스 배이 1 new 회무침 2시간 전 864
2/-1 선미 1 new 회무침 2시간 전 795
3/-1 김나희 1 new 회무침 2시간 전 908
1/-1 리이나 new 회무침 2시간 전 697
8/-1 ITZY 유나 골반 newfile 날아라호떡 4시간 전 2092
7 귀여운 에스파 윈터 newfile 날아라호떡 4시간 전 1514
8/-6 갈증 해소도 잘 되고 건강에도 좋은데 0kcal 인 것 newfile 날아라호떡 4시간 전 3027
4 주점에서 치는 사기 2 newfile 날아라호떡 5시간 전 2714
1 의도치 않게 집나간 댕댕이 1 newfile 날아라호떡 5시간 전 1798
3 4급 공익근무 판정받은 "2030 청년들 올해부터 현역 입대 대상" 9 newfile 날아라호떡 5시간 전 1933
3 야구를 전혀 몰라야 할 수 있는 질문 7 newfile 날아라호떡 5시간 전 2423
1/-1 유혹을 참지 못한 택배 배달기사 3 newfile 날아라호떡 5시간 전 2387
1 시대가 발전함에 따라 없어진 자동차 기능 9가지 newfile 날아라호떡 5시간 전 2531
4 극지방에서도 일년에 몇번밖에 못 본다는 구름 2 newfile 날아라호떡 5시간 전 2071
12/-2 연대 과잠 속 묵직한 나시 크롭 에스파 카리나 2 newfile 날아라호떡 10시간 전 3127
5 쿨링 효과 하나만큼은 최고라는 쿨링팬 3 newfile 날아라호떡 10시간 전 3223
3/-1 똑똑해지고싶어서 신문이랑 칼럼구독해서 읽는데. newfile 날아라호떡 10시간 전 2445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3121 Next
/ 131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