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댓)글 쓰기는 회원만 가능합니다.
회원가입 ID/PW 찾기, 인증 메일

Extra Form

안녕하세요 올해 32살 남자입니다.
코로나가 일어나기 전에도 서서히 무너지고 있었고
코로나가 본격적으로 시작되면서 많은 게 헝클어져서
경제적으로 많이 무너졌습니다.
32살까지 모은 돈은 부모님의 보살펴드리고 만나는 여자친구에게
모두 드리고 도와주었기에 제 수중에 돈은 거의 없었고
쉬지 않고 일하면서 다른 소비는 거의 하지 않았기에 빚은 없지만
정말 모든 통장과 수중에 0원이 되었습니다.
여자친구와 함께 지내고 있었지만 상황이 나빠지자
여자친구가 부담해야 할 게 많아질 것 같았고 그걸 견디기 힘들었던
여자친구는 떠났습니다.
부모님 역시 건강이 좋지 않아 제가 보살펴드려야 하는데 다시 시작하기가
쉽지가 않네요.
당장에 급해서 택배라던지 노가다를 몇번 하였지만 군대 면제 받을 정도의
난치병을 가지고 있고 고관절의 상태도 좋지 않아 이어나갈 수 없었습니다.
20살때부터 대학교를 포기하고 일을 했기에 고졸로 남아있고
그나마 현재 활용할 수 있는 기술은 틈틈히 여자친구를 위해 연습했던 영상 편집과 모션그래픽
3D 관련 기술입니다. 혼자서 공부한 기술이기에 더 다듬어야하는 수준입니다.

현재 가리지 않고 이곳저곳 이력서를 넣어보고 파트라도 일해보려고 하는데 아무것도 되지 않고 있네요...
좋은 친구들이 기프트콘을 보내주거나 틈틈히 챙겨주지만 너무 미안하고 제 우울감을 전이시키는것 같아
어렵습니다.
스스로 괜찮다 괜찮다 다시 시작하면 된다. 천천히 .. 내가 여기서 포기해서 자살이라도 하거나
더 나빠지면 부모님이나 나를 떠나야했던 여자친구와 친구들에게 몹쓸짓이란 생각을 하면서
차근히 해보지만 순간순간 마음이 너무 무너져내리네요..
괜찮으시다면.. 혹시나 시간이 되신다면 짧게나마 방향에 대해서..어렵지만 괜찮아지는 상황에 대해서라도..
작은 조언 부탁드립니다...
감정적으로 글을 쓰고 우울감을 적어서 엉망진창입니다. 혹시나 보기 불편하셨다면 죄송합니다. 

  • ?
    익명_32659678 2021.01.24 23:10

    삭제된 댓글입니다.

  • ?
    익명_32659678 2021.01.24 23:10

    삭제된 댓글입니다.

  • ?
    익명_12740525 2021.01.25 00:02
    @익명_32659678
    이해해주셔서 감사합니다. 기운내라는 말 고맙습니다.
  • ?
    익명_28234000 2021.01.24 23:24
    기운내시고요, 그나마 다뤄보셨던 영상편집이나 모션그래픽쪽으로 역량을 키워나가시는게 좋을 듯 하네요. 앞으로도 언택트에 의한 흐름이 지속될 것이고 본인의 몸상태를 고려해서도 그쪽으로 더 파고 드시는게 좋을 듯 해요
  • ?
    익명_12740525 2021.01.25 00:03
    @익명_28234000
    조언 감사합니다. 유투브에 좋은 강의들이 많아서 공부하면서 포트폴리오 계속 다듬어나가고 있네요. 비약적인 발전은 없더라도
    부모님 보살피면서 지내는데는 문제 없겠지요? 말씀 남겨주셔서 정말 감사합니다.
  • ?
    익명_76114243 2021.01.24 23:26
    불편하지 않았어요. 알바몬이나 알바천국 등에서 할 수 있는 일을 잘 구하시길 바래요. 배달이든, 다른 일이든 할 수 있는 일이 있을 거에요. 우선 작게라도 시작하는 것이 중요할 것 같아요. 계좌번호라도 남긴다면 얼마 안되는 제 용돈이라도 조금 드리고 싶네요. 힘들어하는 20대, 30대 동생들이 많은데 잘 버텨내기를 바래요.
  • ?
    익명_12740525 2021.01.25 00:06
    @익명_76114243
    이해해주셔서 감사합니다. 도움을 주신다는 말씀은 마음으로만 감사히 받겠습니다. 마이너스는 아니더라도 0 원이라는게 심리적으로 너무 불안하고 어렵지만 도움을 주신다는 말씀이 어려움을 조금은 풀어주는 기분입니다. 이미 받은 기분입니다. 저도 차근히 힘내서
    익명의 선생님처럼 정말 도움이 필요한 분들에게 나눔을 할수있는 사람이 되어야겠습니다. 잘 버텨보겠습니다. 정말 감사합니다.
  • ?
    익명_02162884 2021.01.24 23:30
    기존에 하셨던 일은 뭔가요..?그쪽 경력을 최대한 살려서 취업해보시는건 어떨까요?
    만약 기존 경력이 취업과 관련없어서 영상편집으로 취업을 하고자하신다면 이력서는 꾸준히 넣는게 당연할 것이고 추가적으로 크몽과 같은 재능공유 플랫폼에서 사소한 일거리 한두개씩 해가며 급한 돈도 조금씩 벌고 실력향상에도 도움이 되게 하면 어떨까 싶네요..
    그쪽분야를 잘 몰라 떠오르는건 이정도입니다..
  • ?
    익명_12740525 2021.01.25 00:11
    @익명_02162884
    기존에 하던 일은 전시회 관련 일과 작은 식당을 운영했었습니다. 두 일 모두 다 제가 체력적으로 부족하면서 무너져가던 부분도 있었고 코로나가 시작되면서 완전히 무너졌습니다. 마지막엔 데리고 있던 직원들은 저보다 어린 친구들이 많았던지라 잘 챙겨주고 다른곳에서 일할수있게 해주다보니 다른 업체나 협회에게 미운털이 너무 심하게 박히고 평가도 좋지않아서 더 이상 그 일을 하긴 어려울 것 같네요.
    기존에 경력이 없이 어설프게 하던 영상편집으로 시작하려고 작은 포트폴리오로 이곳저곳 넣어본지는 꽤 되었는데 좋은 반응은 잘 없네요.
    그래도 포트폴리오 계속 가다듬으면서 노력중입니다. 말씀해주신 재능공유플랫폼에도 용기내서 사소한 일거리를 더 찾아보아야겠습니다.
    잘 모르시는 분야이심에도 좋은 댓글 남겨주셔서 정말 감사합니다.
  • ?
    익명_73507778 2021.01.25 01:31
    글을 읽으면서 요즘 이런글이 올라오면 대충 사람이 느껴지지만
    쓰니님은 참 괜찮은 사람이라는 느낌이 들었습니다 글도 참 잘쓰시고 됨됨이도 좋으신분이라는게 느껴지네요 눈팅만하는 사람이지만
    좋은분들도 많이 계시고 저도 팁이나 조언들을 종종 도움 받은적이 있어 로그인하였습니다 저는 이제 사회생활한지 1~2년이 되었고 누구나 아실만한 회사에 입사하여 다니고 있지만 요즘 정신이 좋지 못한상태입니다 뭐 여러 이유가 있겠지만 요약하면 감사한점은 보지 못하고 무슨잣대인지도 모르는 시선과 인식에 대한 비교가 머릿속을 가득 채우고 있습니다 자기자신을 뒤로한채 남을 너무 신경쓴 탓인것 같아요(물론 각자의 성격 성향 존재한다고 생각합니다)

    말이 길었네요 저도 답을 찾아가는중입니다
    일단 일찍 주무세요 사람이 참 웃긴게 동물이라 밤엔 좋은생각이 잘 들지 않는거 같아요(뭐 호르몬등 여러 과학적인 이유도 있겠지만..)
    주무시고 아침에 일어나면 이랬던 생각이 저렇게 바뀌기도 하고 미쳐 보지못했던 부분이 좋게 생각이 나실꺼에요
    또 아직 부모님도 계시고 빚이 있는것도 아니고 이런저런 여자도 만나보면서 좋은경험 했다고 생각하시며 긍정적으로 생각하시는게
    도움이 될거 같아요 요즘 참 긍정적이기 힘든 세상인거 같은데 이 원동력이 중요하다고 생각이 드네요..
    제가 뭐라고 이런 글을쓰나 헛웃음도 나고 그렇지만 아주 잠시나마
    따뜻한 생각이 드시길 바라면서 글쓴이님을 위해 잠시나마 기도할께요.
  • ?
    익명_12740525 2021.01.25 14:33
    @익명_73507778
    좋게 봐주시고 예쁘게 말씀남겨주셔서 정말 고맙습니다. 저도 상황을 더 좋게 보려고 노력해봐야겠죠.
    기도해주셔서 감사합니다. 덕분에 따뜻한 생각이 전해졌어요. 저도 여기서 아주 잠시일진 몰라도
    댓글남겨주신 분이 보다 더 포근한 나날이 다가오기를 기원하고 응원하겠습니다.
    댓글 남겨주셔서 정말 감사합니다.
  • ?
    익명_88043407 2021.01.25 01:36
    우선 6개월짜리 국비지원 교육 학원을 다니는걸 추천합니다.
    일단 혼자 독학한거랑 교육을 받았다는 증빙이 있다는게 회사입장에서는 차이가 있고 국비지원교육 받은 사람을 뽑으면 혜택이 있어서 채용하려 회사들이 있습니다.
    어려운 시기지만 조금만 참고 견디시면 다시 활짝 웃을 수 있는 시기가 올거에요. 힘내시고 행복하세요.
  • ?
    익명_12740525 2021.01.25 14:35
    @익명_88043407
    국비지원에 대해서 남겨주셔서 감사합니다. 한번 알아봐야겠네요. 교육을 받으면 소정의 금액도 나온다고하니 살펴봐야겠습니다>
    좋은 조언 남겨주셔서 감사합니다. 저도 활짝 웃을수 있는 날이 올거라 믿고 힘내서 행복해보겠습니다 .댓글남겨주신분도
    행복한 나날들이 보다 많이 일어나기를 바라겠습니다. 정말 고맙습니다.
  • ?
    익명_30428198 2021.01.27 09:57
    사실 댓글을 잘 안다는 편인데....꼭 힘내시길 빌어요...
    저도 이런저런 사정으로 아파트 20층 계단에서 뛰어내리려다 창문 난간 잡고 다시 올라왔었던 경험이 있어요...
    정말...0.1~2초 사이에 부모님과 친구들..가족들 생각이 주마등처럼 흘러가더라구요...
    지금은 다 잘해결되고 열씨미 살고있습니다. 덕분에 꾸르에서 재미난 것도 챙겨보고 있구요..ㅎㅎ
    힘내세요... 다 해결되고 나중에 그랫던 적이 있엇지...하는 생각에 초심잡고 살아가는 멋진 모습 기대하겠습니다.
  • ?
    익명_12740525 2021.01.27 13:05
    @익명_30428198
    글 남겨주셔서 감사합니다. 차근히 잘 나아갈수있도록 노력해보아야겠어요 힘내보겠습니다. 좋은 말씀에 부끄럽지 않게 기운내보아야겠어요
List of Articles
여성시대랑 쭉빵카페 차단 당했는데 4 new 22분 전
하나은행의 쓰레기짓을 어떻게 고발 할 방법이 없을까? 2 new 56분 전
요즘 인생에 낙이 없다 9 new 4시간 전
아버지께서 인력사무소 나가시는데 11 new 16시간 전
빅쇼랑 브라운스트로우맨이 핀 베일러 피니쉬 쿠데그라 사용하면 멋있겠지? 1 new 22시간 전
체중이 많이 나가는데 컨버스류? 반스 신발 같은거 신으면 무릎 관절 많이 상할까? 27 2021.03.01
모바일 게임 추천해주세요 16 2021.02.28
웹툰 추천 부탁드립니다! 11 2021.02.28
스포츠게시판에 격투기 게시판 만들면 좋겠네 어디다 건의하냐? 5 2021.02.28
중국기업에 들어간형 20 2021.02.28
나는 코로나 이후 마스크 딱 3장 쓰고 버려봤다 10 2021.02.27
여기 좆소기업일까? 15 file 2021.02.27
여기 켈로 부대 나온 사람 있어? 3 2021.02.27
주저리 주저리 11 2021.02.27
만화좋아하는형님들중에 제목기억나시분 계신가요? 2 2021.02.27
다들 군대 어디 나왔나요? 53 2021.02.27
녹스같이 휴대폰 앱 돌리는 프로 그램 뭐뭐 있나요? 6 2021.02.26
설립 5년 이하 회사들은 경력자들 채용하면 안좋은거 같아 21 2021.02.26
아니 유머게시판은 왜 경험치 안쌓임?ㅠㅠㅠ 4 2021.02.26
나도 얼른 렙2 되고싶다 3 2021.02.26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26 Next
/ 326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