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xtra Form

단기대회는 멘탈 90% 

나 요즘 신문 읽다가 한글이 좀 읽히고 있다. 신난다. 

포항 옆에 울산이 있다는 사실을 알고 있다. 

전술? 공격적인 축구. 공격수가 4명인 축구. 계속해서 공격한다. 

내 철학은 손흥민 , 이강인 , 김민재 같은 선수들이 긍정적인 바이러스를 팀 전체에 퍼트리는 것이다. 그래서 그들과의 관계가 중요해서 해외에서 상주하는 것. 

그래서 나는 계속 손흥민,이강인,김민재의 환심을 사기 위해 노력 중이다. 소집 때만 보면 너무 짧다. 그래서 지속적으로 만나주고 케어해줘야 한다.

나는 평소 약 90% 정도의 에너지를 한국 대표팀을 생각하며 쏟고 있다. 나 정말로 한국만을 생각한다. 
K리그를 안본다? 글쎄. K리그 가서 아무것도 안하고 경기만 보고 오면 의미가 없다고 생각한다. 현장을 갈 필요가 없지 않나. 

-> K리그 지도자와 클린스만과의 소통이 잘 안되고 있다는 듯. 

중심적인 선수가 이미 정해져 있다. 모래알에서 진주를 캐는 사고방식이 아닌, 잘하는 애가 Max로 활약해서, 필드에 바이러스가 퍼져야 한다. 그래서 아시안컵 우승한다. 

이미 나는 다른 대표팀에서 경험을 하며, 어떤 방식으로 해야 성공하는지 알고 있다. (미국 16강. 독일3위) 내 방식대로 하니까..! 되더라~~ !

 

---------

 

홍재민 曰 

 

지금 현장에서 차두리 코치 혼자 한숨 푹푹 쉬고 있다. 

눈동자가 갈 곳을 잃었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익명 게시판 익명으로 작성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추천
12197 참 영국은 우리나라 입장에선 희한한 관계네요 1 newfile 2시간 전 360 1
12196 차였습니다. 여자친구 돌아올까요? 32 2024.02.25 2528 -3
12195 경동나비엔 공장 다녀보신 분. 4 2024.02.24 3395 1/-1
12194 경찰이 많아지면 나쁜놈들이 없어지나요? 27 2024.02.24 3779 3/-3
12193 펑~ 5 2024.02.24 4464 -2
12192 주52시 근무시간에 대한 조언을 구합니다 2 2024.02.23 4759 1/-2
12191 열차 내 과자 팔던 분을 머라고 했나요? 9 2024.02.23 5160 -2
12190 여자 심리 알고 싶어요... 13 2024.02.23 5733 1/-1
12189 아버지는 담배를 매일 두갑 피우신다. 6 2024.02.22 4466 1
12188 형들 누나들 이거 누가 맞는지 함 봐줘... 25 2024.02.22 4608 -2
12187 아버지 돌아가신지 이제 1년이되는데 제사를안해요 7 2024.02.22 3853 0
12186 울산 번화가 2 2024.02.22 3897 -2
12185 우리 회사는 명절 30만원 휴기비10만원 준다. 8 2024.02.22 4520 1/-2
12184 헬스장 민폐녀.. 14 2024.02.21 5271 2/-4
12183 부산 해운대에서 회 먹을만한 곳이 있을까요? 18 2024.02.21 4243 -3
12182 자주 여기서 질질 짤던 응급실 근무자인데 12 2024.02.21 3819 8/-6
12181 택시 뒷자석 앉을 때 안전벨트 매야 하나요? 17 2024.02.21 4396 -1
12180 초등학교 이모 월급얼마 일까? 8 2024.02.20 5221 -1
12179 요즘 초중고 학생들 시간표가 어떻게 되죠? 4 2024.02.20 5166 -1
12178 아내가 피임약이 가방에 있어 여쭤봅니다. 아시는분 답글 부탁드릴게요. 34 2024.02.18 8656 1/-2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610 Next
/ 6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