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xtra Form

일대일로도 보고 친한 편이라고 생각했는데

(셋이서 친한 건 아니고 각자 나랑 일대일로 만나던 사이)

 

한명은 내가 한 번 밥이나 커피하자고 할 때는 무시하다가 (알고보니 환승한 애인이랑 꽁냥대느라 그런 듯) 

이제 남친이랑 새로운 것도 사라지고 지도 기대거나 조언 구할 곳이 필요하니까 뒤늦게 연락오고

 

다른 한명은 지 팀동료가 나한테 무례한 말을 했는데도 일로 엮여있다고 무조건 그 회사동료를 옹호하지 않나

자꾸 지 집 근처에서 보자고 해대는 등 이기적으로 굴어서

 

둘 다 이젠 안 봄

 

그래도 일년에 한두번 안부문자가 오면 답장은 해줬는데

내가 지금 심적으로 너무 힘들다보니 방금 의례적인 안부문자가 왔는데 솔직히 걍 이런 거 더이상 안 보내줬으면 좋겠다는 생각이 든다ㅠ

나는 사실 얘들이랑 앞으로 더이상 안봐도 되는데 왜 계속 연을 아예 끊어내지 않는걸까 싶기도 하고. 

<미안하지만 앞으로 더이상 연락 안해줬으면 좋겠어>라는 말은 대놓고 못하지만

내가 안부문자오면 최대한 단답하고 내가 먼저 연락 안했던 기간이 몇년이 되어가는데 이정도면 눈치챌만하지 않아? 

 

이렇게 써놓으면 나보고 못됐다 냉혈한이다라고 할 수 있는데 그것도 맞는 말이고

무엇보다도...... 나는 마음상하기 전에 각각 일대일 관계에서 진짜 최선을 다하고 나름 배려했다고 생각하거든. 그래서 더이상 아쉽지가 않아.

그리고 자꾸 연락오는 이유도 우리가 모두 같은 직업군이다 보니까 나중에 어떤 경로로든 나한테 도움 받으려고 하는건가 싶기도 하네. 나도 아직 배워가는 중이지만 연차가 쌓이다보니까 자꾸 나한테 상담 요청하는 사람들이 생겨서 이미 벅참 ㅠ

 

익명 게시판 익명으로 작성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추천
12224 2년 사귄 여자친구랑 한달에 2번 데이트하는데 지치는데 제가 못 참아주는건가요 3 new 2시간 전 281 0
12223 무릎이 아작난거 같은데 어쩌지 6 new 2시간 전 281 0
12222 비율문제 내가 직접 그림판에 적용해서 잡아 늘려봄 3 newfile 7시간 전 646 0
12221 솔직히 현실적으로 이정도도 비율이 좋은거 아님? 6 newfile 10시간 전 984 0
12220 자기위로 전혀 안하시는분 있나요? 14 new 15시간 전 1315 -1
12219 꾸르에는 흑룡대전에 대해 아는 사람이 없나요?? 2 new 15시간 전 1142 0
12218 편의점에서 든든하게 먹을 만한 거 추천좀 4 new 19시간 전 1432 -1
12217 혹시 고잉버스 쓰시는 분 있나요? 2024.03.01 1991 -1
12216 저번에 여자친구랑 헤어졌다고 올렸었는데 후기입니다. 8 file 2024.03.01 2217 1/-2
12215 마사지 업소들 왜 단속을 안함? 24 2024.03.01 2858 1/-2
12214 대학교 입학금 6 2024.03.01 2329 -1
12213 이거는 누구 잘못인가요? 9 2024.02.29 2359 3/-1
12212 35살에 다시 취업 성공하였어요! 7 2024.02.29 2152 16/-2
12211 볼보 S60 취득세 합쳐서 6000만원에 살수 있나? 2 2024.02.29 2412 -1
12210 요즘 이자율 높은 적금 어떤거 있나요 1 2024.02.29 2441 -1
12209 왤케 한심해보이냐 10 2024.02.29 2471 -3
12208 의사파업도 정치인가요? 28 2024.02.29 3090 0
12207 레벨2 2 2024.02.29 2347 0
12206 국민은행 주담대.. 7 2024.02.28 3031 -1
12205 애플워치 아이폰 쓰시는분들 질문좀.. 2 2024.02.28 2890 -1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612 Next
/ 6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