왤케 한심해보이냐

조회 3746 추천 -3 댓글 11
Extra Form

여자친구 30대 중반을 가고있는데 , 자리잡은 직업도 없고 모은돈은 없고 , 부모님이 시집보내주는 돈으로 나한테 오겠다는데...

 

지금도 뭘할지 미래에 대해 좀더 공부하고 그래야하는데, 오늘도 지인만나서 놀기 바빠보이길래 왤케 한심해보이는지 모르겠음..

 

뭐 본인나름대로 열심히 살아왔다고는 하는데 , 앞으로 같이 미래를 할 사람에게 보이는 최소한의 예의로 노력이라도 보여야 하는거 아님???

 

카페 알바 몇개 이력서 내놓고 또 놀러간거 보니 참 한심하단 생각이 요즘따라 드네..

 

 

 

  • ?
    익명_39174128 2024.02.29 13:25
    그래서, 그렇기 때문에 글쓴이 여친이예요..
  • ?
    익명_39174128 2024.02.29 13:25
    그래서, 그렇기 때문에 글쓴이 여친이예요..
  • ?
    익명_82545378 2024.02.29 15:16
    @익명_39174128
    우와 현자다!
  • ?
    익명_68802875 2024.02.29 13:55
    그럼 헤어지세요.. 속궁합 맞는거 아니면 헤어지면됨.
  • ?
    익명_89364732 2024.02.29 14:43
    글쓴이가 든든한 보험이구만요~
  • ?
    익명_74740366 2024.02.29 15:50
    음..요즘 젊은 애들중에도 배울점 많은애들 정말 많음..가방끊은 짧으나 주 6일 쉼없이 투잡쓰리잡으로 돈벌면서 본인꿈을 위해 투자하는20대 초반 여자애도 봤고 (어리나 존경스러움) ...뭐 그렇다고....
  • ?
    익명_01467836 2024.02.29 15:53
    당장 백수여도 생활력만 강하다면상관 없죠
    남편이 힘들때 토닥여주고, 남편이 좀 못 벌면 대신해서 나가서 알바라도 뛸 각오가 되어 있고
    그것도 아니라면 가계부를 쓰며 아끼며 살림하던가, 아님 재태크를 똑부러지게 하던가
    그런것만 되어 있으면 당장 백수여도 미래는 괜찮습니다.

    문제는 반대의 경우죠
    지금 대기업 다니더라도, 회사내에서 자리못잡고 이리 치이고 저리 치이며 언제 짤릴지 모르거나
    버는돈은 흥청망청 어디다 쓰는지도 모르고, 아무리 벌어도 항상 돈은 모자르고
    힘든일 있으면 멘탈 나가서 주변사람 힘들게 하고
    책임감도 없어서 일 쳐놓고 놀러다니는류는 그냥 빨리 인생에서 걸러야 합니다
  • ?
    익명_53765145 2024.02.29 16:01
    시집만 와서 뭘 어쩌려고 ㅋㅋ 30대 중반이면 아줌마인데 카페 알바..?
    풋풋한 대학새내기들 상대로 감당가능하겠음? 걔들 나이가 1/2 인데?
    이길이 과연 어떠한 길인가 글쓴이는 다시 진지하게 곰곰히 찬찬히 충분히 시간을 갖고 냉정하게 생각해보길 바람
  • ?
    익명_96130443 2024.02.29 17:33
    내 주변은 결혼 출산 하고 일하는 경우를 본적이 없어서

    경제능력은 걍 상관없음

    이쁘고 성격 좋으면 그만임
  • ?
    익명_98898597 2024.02.29 21:51
    혼수 2000만원 확정 ㅋㅋㅋㅋㅋ
  • ?
    익명_55659359 2024.02.29 22:37
    솔직히 얘기를 해야지
익명 게시판 익명으로 작성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추천
12483 쉐보레 타호 패밀리 카 로 좋아? 1 new 46분 전 35 0
12482 고민) 같이 알바하는 누나가 있는데요… 3 new 1시간 전 81 0
12481 여친 기분 풀어주는 법좀 1 new 2시간 전 92 -2
12480 이정후 162 경기 연속 안타 치면 성공 한거지? 3 new 5시간 전 156 -1
12479 혼자서 할수 있는일이 뭐가 있을까요? 7 new 9시간 전 216 0
12478 S22+ vs S23FE 뭐가 나을까요? 4 new 10시간 전 209 0
12477 귀마개 하고 자는데 정말 현타가 온다..ㅠㅠ 5 new 12시간 전 390 1
12476 여자들 꽃무늬 속옷 많이 입지? 5 file 2024.04.23 940 -1
12475 사회초년생 엄마 가방 하나 사주고 싶은데 얼마정도 해요? 10 2024.04.23 428 2
12474 반바지 입은 여자 1 file 2024.04.23 771 2
12473 웃긴 대학 안좋은 사이트 인가? 1 2024.04.23 345 1/-1
12472 대용량세제랑 갭슐세제 고민하던 번데긴데 2 2024.04.23 225 -1
12471 헬스장 여자가 이런 느낌의 여성입니다 8 file 2024.04.23 905 1/-2
12470 아;; 헬스장에 보이는 여자랑 결혼하고 싶어요 17 2024.04.22 1081 3/-1
12469 오늘 한일전 2024.04.22 372 -1
12468 AI 발전 속도 무섭지 않나요? 11 2024.04.22 625 1/-1
12467 4~5 월 너무 힘들다...출근하기싫은날... 2 2024.04.22 415 3/-1
12466 공기좋다 3 2024.04.21 329 2
12465 푸념 8 2024.04.21 421 2
12464 예전에 뒷담깠던덧 때문에 친구와 손절당했어요... 4 2024.04.21 583 -2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625 Next
/ 6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