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5661 추천 -2 댓글 28
Extra Form

나는 마흔 셋.

25에 일 시작해서, 아파트 작은 거 샀다가,

몇년전 문 정부 때 집값 폭등할 때 갈아탔다.

지금은 강남에 24억짜리 집 한채.(대출 6억)와 

차 한대(잔존가 900만원) 정도 있음.

집 세 주고 오피스텔에서 혼자 살고 있음.

 

같이 일하는 분들은 재테크 잘 했다고 하는데,

막상 수중에 떨어지는 돈은 별로 없는 것 같음.

특히... 곧 대출 고정금리 끝나서 갈아타야 하는데, 그때보다 금리 올라서 어디로 갈아타야 할지도 막막함.
 *물론 집이 6억 정도 오름.

  • ?
    익명_88494638 2024.03.05 17:41
    이건 사람마다 가치가 다른일이긴 한데. 결혼은 꼭 해야한다고 생각함. (상대가 이상하지 않을 경우)

    얼마전 와이프랑 애들이 10일정도 집을 비워서 혼자 지내봤는데 처음엔 정말 편하고 좋은데 나중엔 쓸쓸하고 무료함.
    비싸고 맛있는걸 먹어도, 재밌는 영화를 봐도 심심함. 같이 기뻐하고 슬퍼해줄 사람이 있다는거,

    뭘 사줘도 아깝지 않은 사람(자식)이 있다는건 행복한 일 같음.

    실버타운이 아무리 잘되어 있어봐야 장사속 따지는 생판 남일뿐.
    모아놓은 것도 많고하니 성공-실패 여부를 떠나 일단 누군가를 만나려고 노력이라도 해보길. 지금 안하면 나이 더먹고 후회할 수 있음
  • ?
    익명_70377746 2024.03.05 13:28
    집팔고 페라리구매하십셔
  • ?
    익명_64161036 2024.03.05 13:35
    24억 아파트면 전세 받은걸로 대출 6억 갚고 혼자사니까 출근시간 1시간 안으로 원룸이나 오피스텔 얻고도 전세받은거 남을꺼 같은데... 대출은 왜? 오피스텔을 강남에 얻으셨나?
  • ?
    익명_97193368 글쓴이 2024.03.05 13:40
    @익명_64161036
    전세는 아니고 반전세 주고 저 정도..
  • ?
    익명_64161036 2024.03.05 14:02
    @익명_97193368
    반전세를 주고 대출이 6억이란 말씀? 그럼 실제 대출은 더 많다는건가요?
  • ?
    익명_97193368 글쓴이 2024.03.05 14:52
    @익명_64161036
    6억 대출에 반전세 3억-140만
    보중금 3억으로 오피스텔 얻었지요
  • ?
    익명_64161036 2024.03.05 15:11
    @익명_97193368
    그렇군요. 6억이면 이자부담이 꽤 될꺼 같은데 24억정도 아파트시면 10억정도 전세받는거 같던데 전세놓으시고 6억대출 갚고 오피스텔 전세로 얻으시고 원금 모으시는게 더 나으실수도 있겠네요. 140으로 이자+원금 상환이 된다면 지금이 가장 좋은거 같구요
    이러나 저러나 강남아파트 갈아타신건 신의 한수 이신거 같고 전 부동산 불패론은 아니지만 서울집값 불패는 맞는거 같아요.
  • ?
    익명_26920668 2024.03.05 13:49
    이제 결혼하고 행복하게 살자.
  • ?
    익명_22484871 2024.03.05 14:57
    고생했네 자랑스럽다 대출도 잘 해결 될 거야
  • ?
    익명_32289839 2024.03.05 16:13
    부럽당
  • ?
    익명_88494638 2024.03.05 17:41
    이건 사람마다 가치가 다른일이긴 한데. 결혼은 꼭 해야한다고 생각함. (상대가 이상하지 않을 경우)

    얼마전 와이프랑 애들이 10일정도 집을 비워서 혼자 지내봤는데 처음엔 정말 편하고 좋은데 나중엔 쓸쓸하고 무료함.
    비싸고 맛있는걸 먹어도, 재밌는 영화를 봐도 심심함. 같이 기뻐하고 슬퍼해줄 사람이 있다는거,

    뭘 사줘도 아깝지 않은 사람(자식)이 있다는건 행복한 일 같음.

    실버타운이 아무리 잘되어 있어봐야 장사속 따지는 생판 남일뿐.
    모아놓은 것도 많고하니 성공-실패 여부를 떠나 일단 누군가를 만나려고 노력이라도 해보길. 지금 안하면 나이 더먹고 후회할 수 있음
  • ?
    익명_97193368 글쓴이 2024.03.06 10:30
    @익명_88494638
    저도 결혼으 필수라고 생각합니다. 혼자 놀고, 즐겨봐야 아무것도 안 남고 공허해져요~
    나이들수록 싱글들은 더 적어지고요~
    가족과 함께 보내는 시간과 안정감이 중요하다고 봅니다.
  • ?
    익명_71825201 2024.03.05 19:04
    전세가율 보통 시세대비 50~60% 아닌가요?
    자이개포랑 비교해도 좀 이상한데요?(매매가 25억에 반전세가 5억에 240만원 정도)
    강남치곤 중급지 취급받는 곳 아니실런지,,,
    저도 님과 비슷합니다. 강남은 아니지만, 자산가치랑 나이 등등 거의 엇비슷하네요.
    어여 경기 회복해서 중급지도 빛 볼 날 오길 바라보시죠.
    인터넷 뱅킹은 그래도 4% 미만 금리도 많다니까 잘 알아보시기 바라고요.
  • ?
    익명_97193368 글쓴이 2024.03.06 10:29
    @익명_71825201
    재건축이라 전세가가 낮아요...ㅎㅎ 너무 오래된 아파트라서....
  • ?
    익명_71825201 2024.03.06 12:18
    @익명_97193368
    그럼 은마이신갑네.
    그 정도 자산 구축해내셨으면 더 업글하세요.
    아래에 빚이 많으시다 하셨는데 전 빚 더 많아요.
    자산 30억(집2채)에 빚 12억입니다.
    몇년 후에 실거주 끝내고 싹 정리해서 강남 입성하려고요.
    그리고 부동산은 적금으로 보셔야지 투자목적으로 보시면 안된다는게 부동산 공부 7년차의 소견입니다.
    이율이 높을수도 낮을수도 있지만 안전자산으로 보셔야지 손에 남는거 고민하심서 접근하심 안될걸요.
    특히 은마면 재건축까지 바라봐야 하는데, 그러시려면 20년은 더 묵히고, 추가분담금도 수억 들어갈 일인데요. 신중히 생각하세요
    아 그리고 전 올해 결혼했습니다. 아이는 아직이지만
    어여 결혼해서 아이 가지고 행복하세요!
  • ?
    익명_97193368 글쓴이 2024.03.06 13:42
    @익명_71825201
    은마는 아니고 더 강가쪽입니다 ㅎㅎ 지금 말고 나중에 가족과 살 새집 찾다보니 재건축을 알아보게 되었고,
    새집 지으면 거기서 살려고요~ㅎ
    그래서 팔 생각은 없어요...
  • ?
    익명_71825201 2024.03.06 13:46
    @익명_97193368
    저희 부모님도 님 강 건너편에 재건축 보고 들어가신게 벌써 20년전이네요. 시작도 안했어요.
    그꼴을 봐서 여유돈이 10억 이상 남지 않는 이상 재건축 안쳐다볼 겁니다.
    부디 잘 풀리시길 바랍니다.
  • ?
    익명_03305476 2024.03.05 20:00
    24억 미춋넹 축하함!!
  • ?
    익명_97193368 글쓴이 2024.03.06 10:28
    @익명_03305476
    빚이 많습니다...ㅎ
  • ?
    익명_03305476 2024.03.06 10:51
    @익명_97193368
    빚을 이용한 사람만이 살아남죠. 시스템이 그렇더라구요. 강단에 큰 박수 드립니다.
  • ?
    익명_29919504 2024.03.05 21:12
    나이 43 집한채, 차 하나 이런거 세는 것보다
    여행한곳, 경험한 취미, 읽은 책
    이런것을 공유하는 삶이 되었으면...
  • ?
    익명_97193368 글쓴이 2024.03.06 10:28
    @익명_29919504
    거의 전세계 다 돌았지요~~~ 틈만 나면 여행가는 타입인지라..
  • ?
    익명_02481751 2024.03.05 23:37
    부동산
  • ?
    익명_52732913 2024.03.06 00:57
    이정도면 그냥 즐기면서 혼자 사는게 나음..;
    애초 내집마련 조건이 ..
    외벌이일 경우 아내를 얻어 내조와 도움닫기로 내집 마련하거나?? 아니면 맞벌이 ...
    둘중 하나인데?? 혼자 다 일궈놓고 뭐하러.. 결혼을?? 결혼은 필수가 아니라 선택임 그냥..
  • ?
    익명_97193368 글쓴이 2024.03.06 10:28
    @익명_52732913
    애 갖고 싶어요..!
  • ?
    익명_07995467 2024.03.06 10:44
    글쓴이와 비슷함.....40대 중반 내 명의의 구반포아파트 재건축중 . 약 50억 예상...현재 양천구에서 아파트 전세로 혼자 살고있고 여자가 싫어하는 취미는 모두함...낚시 오토바이 게임 등등등....결론...결혼은 선택임..
  • ?
    익명_97193368 글쓴이 2024.03.06 10:46
    @익명_07995467
    재미는 있어도... 나이들수록 공허하지 않습니까... 혼자서...
  • ?
    익명_07995467 2024.03.06 19:10
    @익명_97193368
    그러게요...그건 좀있는데 전 이걸 거의 20대에 정한거라...^^
익명 게시판 익명으로 작성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추천
12482 쉐보레 타호 패밀리 카 로 좋아? 1 new 1시간 전 47 0
12481 고민) 같이 알바하는 누나가 있는데요… 3 new 1시간 전 99 0
12480 이정후 162 경기 연속 안타 치면 성공 한거지? 3 new 6시간 전 161 -1
12479 혼자서 할수 있는일이 뭐가 있을까요? 7 new 10시간 전 220 0
12478 S22+ vs S23FE 뭐가 나을까요? 4 new 10시간 전 210 0
12477 귀마개 하고 자는데 정말 현타가 온다..ㅠㅠ 5 new 12시간 전 393 1
12476 여자들 꽃무늬 속옷 많이 입지? 5 file 2024.04.23 942 -1
12475 사회초년생 엄마 가방 하나 사주고 싶은데 얼마정도 해요? 10 2024.04.23 429 2
12474 반바지 입은 여자 1 file 2024.04.23 775 2
12473 웃긴 대학 안좋은 사이트 인가? 1 2024.04.23 346 1/-1
12472 대용량세제랑 갭슐세제 고민하던 번데긴데 2 2024.04.23 226 -1
12471 헬스장 여자가 이런 느낌의 여성입니다 8 file 2024.04.23 909 1/-2
12470 아;; 헬스장에 보이는 여자랑 결혼하고 싶어요 17 2024.04.22 1083 3/-1
12469 오늘 한일전 2024.04.22 373 -1
12468 AI 발전 속도 무섭지 않나요? 11 2024.04.22 627 1/-1
12467 4~5 월 너무 힘들다...출근하기싫은날... 2 2024.04.22 417 3/-1
12466 공기좋다 3 2024.04.21 330 2
12465 푸념 8 2024.04.21 422 2
12464 예전에 뒷담깠던덧 때문에 친구와 손절당했어요... 4 2024.04.21 584 -2
12463 북한이랑 친하게 지내면 어떻게 통일이됨? 18 2024.04.21 536 -1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625 Next
/ 6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