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1177 추천 2 댓글 50
Extra Form

솔직히 돈 쥐어짜듯벌고 사는 우리나라 삶 너무 힘들지 않냐

 

물가든 뭐든 경제에는 관심도없고 물가도 높은 나라..

 

 

그리고 난 T성향  90프로 이상이라 

 

사람들이 사소한거 가지고 호들갑떨고

 

연예인 ,명품, 연예인 같은 삶에 열광하는거

 

등등 솔직히 공감도 안가고... 재미도없어

 

남 잘사는거 놀러다니는거 보면서 뭐가 재밌는지?

 

내가 잘사는게 중요하지 무슨 삶이 SNS냐?... 

 

 

그러다보니 그냥 삶은 고통이라고 생각이듬

 

외국처럼 자유로운 나라도 아니고..

 

주말 만 잠깐쉬고 또 내일부터 전쟁이지...

 

몸도 요즘 안좋아서 그런지 더 숨막힌다.  

 

  • ?
    꾸르_79aa13aa 2024.05.12 19:32
    대부분 열광하는 걸 본인이 다르게 느낀다는건 내가 그만큼 결여되었다는 뜻이다. 사람마다 취향이 다르다고 하지만, 그건 어디까지나 정도의 차이고 사람은 결은 같다. 결여된 부분을 보완하고서 남들처럼 살지, 결여된 부분을 끊어내고 주변인이 될지는 스스로의 선택이지만, 나와 다른 남들을 바보취급하는 순간 괴물이 되는거다.
  • ?
    꾸르_d92a0e5a 글쓴이 2024.05.12 20:01
    @꾸르_79aa13aa
    그런지도... 근데 솔직히 난 열광하고싶지도 않고 공감도 안감. 난 연예인와도 쳐다보지도 않은 사람임.. 뭐 남들이 박수치니까 억지로 박수치는 사회적으로 배워서 할순있지.

    근데 왜 못사는 사람들이 그러는지는 공감은 안감

    내가 명품이되서 명품사면 기분좋지만 주제도안되는데

    흉내내는 삶은 무슨 의미가 있나싶음

    그래도 답변 고마움. 좀 정신적 결핍은 있는거 같음
  • ?
    꾸르_9d3a6c58 2024.05.13 09:55
    @꾸르_79aa13aa
    연예인, 명품, 오마카세, 호캉스, 해외여행 등등
    상대적 박탈감 갖게 하는 sns를 대부분이 열광하는 요소라고 정의 하는게 과연 맞는가 싶음.
  • ?
    꾸르_216f95c2 2024.05.12 20:06
    못사는사람은 그럼 뭐 하면서 힘든걸 잊어야 하냐??
    못살아도 그 각자의 행복이 있고 그런거지.
    좀 지친거 같은데 맛있는거 먹으면서 숨 한번 돌리고 다시 빡세게 살아보자!
  • ?
    꾸르_d92a0e5a 글쓴이 2024.05.12 20:29
    @꾸르_216f95c2
    응 좀 많이 지쳐있긴함. ㅜㅜ

    내가 공감력이 좀 떨어지는건 맞음.

    좋은 글 고맙다.
  • ?
    꾸르_25f0892b 2024.05.12 21:01
    아직 결혼 안한거 같고 좀 차가운 사람 같은데
    따뜻한 사람 만나라 인생이 달라질거야.
    내가 그랬거든
  • ?
    꾸르_d92a0e5a 글쓴이 2024.05.12 21:06
    @꾸르_25f0892b
    그런가... 고맙다. 좀 인간미가 없는 사람이긴함.

    좋은사람들을 만나야겠지..

    행복해졌다면 부럽다
  • ?
    꾸르_9a31e167 2024.05.12 21:56
    mbti를 그닥 좋아하진 않지만
    글쓴이가 T 성향이 90 이라길래 비슷한 사람으로 댓글을 달아봄


    나도 남들이 뭘하던 별 상관이 없고 신경을 안 씀
    이걸 내 주변에서 굉장히 신기해 하기도함

    물론 나도 내모습이 남에게 어떻게 비춰지는지 크게 신경을 안씀
    너가 그렇게 생각해도 난 그런 사람이 아니니까 상관없다
    너가 나에게 어떠한 피해를 끼칠수 없다 뭐 이런생각도 있고

    그런데 나이도 먹고 가정도 꾸리고
    회사 및 사회에서 직책과 위치가 있다보니
    내 멋대로 했을때 나와 함께 있는 사람들이 오해 받거나
    피해아닌 피해를 입게 될때가 있음.

    예를 든다면 나에 대해 잘 모르는 A가
    나를 잘 알고 있고 나를 아껴주는 B형님에게

    넌 왜 개랑 프로젝트 같이 하냐
    개 지 잘난 맛에 살고 주변 챙길줄도 모르는 애 아니냐?
    이런거나 그외에 다양한 것들 등등

    A가 나를 고깝지 않게 보는거 잘 알고 있지만
    굳이 풀 생각도 없고 잘 보일 생각도 없거든
    난 이미 직장내에서 능력으로 인정을 엄청 받고
    대외적으로도 꽤나 성공한 사람이라
    굳이 이런 오해에 대응할 필요도 못느꼇는데

    내가 좋아하고 사랑하는 사람들이
    불필요한 소리를 듣게 되는걸 알게 되면서
    좀 더 신경을 써야겠다.
    나도 내주변에 있는 사람들에게 좋은 사람이 되어줘야겠다고 생각하게됨

    그들이 내게 좋은 사람이 되어줘서
    나에게 잘해준것 처럼 나도 그들에게 좋은 사람이 되어서
    선한 영향력을 끼쳐야 겠다. 이런생각들이야

    나와 내 가족이 잘사는게 물론 중요하지만
    너도 너의 삶이 좀 더 여유로워 지면 주변을 둘러보게 될거다

    그럼 너의 성공을 진심으로 더욱 응원하는 사람들로 주변이 넘쳐날거야
    물론 그러기 전에 너가 그 사람들에게 좋은 사람이 되어주고
  • ?
    꾸르_d92a0e5a 글쓴이 2024.05.13 01:03
    @꾸르_9a31e167
    그렇구나... 맞아 내가 좀더 더 잘나게되서 여유가 생기면 그런 마음을 조금 가지도록 노력해볼게요

    답글 다신것처럼 솔직히 저도 사소한 인간적인것들 관심도없지만 ...
    좋은이야기네요 감사합니다
  • ?
    꾸르_3dc5e51a 2024.05.12 22:10
    원래 고통이 더 많지... 그래도 행복할 때 행복한거고...철학적인 이야기를 하는게 아니라... 삶이 그렇지 않나??
    배고픈걸 모르면 배부른것도 모르는거라고 생각해.
    항상 행복하면 더 이상 행복이 아니야. 이건 저명한 뇌과학자들이 이미 밝혀낸 팩트
  • ?
    꾸르_d92a0e5a 글쓴이 2024.05.13 01:08
    @꾸르_3dc5e51a
    그렇지? ... 그냥 다른사람 들 이야기도 듣고싶었던것같아 ..
    너무 각박해서..

    고맙다
  • ?
    꾸르_8e51efde 2024.05.13 00:02
    힘들지 근데 다들 그러고 살아
    그렇다고 해서 뭐라하는건 절대 아니고
    묵묵히 이렇게 열심히 살아가는 사람들 덕분에 세상은 돌아가는거니까
    그리고 이렇게 힘들게 사는만큼 신체적인 휴식도 중요하지만
    정신적인 휴식도 무시하면 안됨
    좋아하는거 즐거운거도 적당히 잘 즐기면서 살자
  • ?
    꾸르_d92a0e5a 글쓴이 2024.05.13 06:33
    @꾸르_8e51efde
    그건 맞는거같아요

    쉴수도없어서 달리기만했더니 몸과 마음이 많이 고갈되어있는거

    같아요 ...

    감사합니다..
  • ?
    꾸르_6eaf54ca 2024.05.13 00:22
    사는건 언제나 힘들지.
    그렇기 때문에 소소한 즐거움이 있어야 한다.
    사람이 하고 싶은것만 하고 산다면 누가 공부하고 누가 일을 하겠냐.
    대통령도 걱정이 있고 욕을 먹으며 살고, 대기업 회장도 걱정이 있고 욕 먹으면서 산다.
    이유는 모르겠다만 니 컨디션이 별로인건 조금 동정이 간다.
    익게니까 이런글 쓰는거겠지만 그래도 애새끼 같은 소리는 하지 마라
  • ?
    꾸르_d92a0e5a 글쓴이 2024.05.13 06:34
    @꾸르_6eaf54ca
    익게니까 쓰는건맞음

    소소한 즐거움 필요한데 시간이 너무 없는상황이라..

    좀 지치긴함
  • ?
    꾸르_8c449641 2024.05.15 14:52
    @꾸르_6eaf54ca
    익게니까 이런글 쓰는거겠지만 애새끼 소리는 하지 마라
  • ?
    꾸르_fcaa1157 2024.05.13 00:38
    몰라...난 니가 열심히 살고 있다는 증거같은데.
  • ?
    꾸르_d92a0e5a 글쓴이 2024.05.13 06:36
    @꾸르_fcaa1157
    응.. 고맙다. 요즘 좀 믾이 지치네..

    그냥 사람들 말도 들어보고 싶었던듯
  • ?
    꾸르_0d0eeed6 2024.05.13 10:11
    100명의 사람이 있으면 100가지 인생이 있다.
    모든 인생은 나름 최선을 다해 살아낸 정답이다.
    남 신경쓰지 말고
    하고 싶은거 하면서 살자.
  • ?
    꾸르_d92a0e5a 글쓴이 2024.05.13 21:22
    @꾸르_0d0eeed6
    네 감사합니다. ㅜㅜ
  • ?
    꾸르_e2e868de 2024.05.13 10:28
    인생은 고난의 연속이죠. 주제넘게 조언은 못드리지만 형제님의 평안을 위해 기도하겠습니다.
  • ?
    꾸르_d92a0e5a 글쓴이 2024.05.13 21:23
    @꾸르_e2e868de
    감사합니다. !
  • ?
    꾸르_962eb1a0 2024.05.13 11:00
    화이팅!
  • ?
    꾸르_d92a0e5a 글쓴이 2024.05.13 21:23
    @꾸르_962eb1a0
    화이팅이요!!
  • ?
    꾸르_1d752197 2024.05.13 11:06
    나도 어느 순간 열심히 산다라는 것에 덧없음을 느낌
    뭔가 하나 몰두하면 거기에만 빠지는 성격인데 흥미가 떨어져서 그런지 모르겠네
  • ?
    꾸르_d92a0e5a 글쓴이 2024.05.13 21:25
    @꾸르_1d752197
    나도 비슷한 성향. 그냥 뮌가 정체되는거같고 몸은 골골거리고 힘드네 ㅜㅜ
  • ?
    꾸르_cef53aea 2024.05.13 12:19
    죽지 못해 사는거지
    그래서 목표를 설정하고 목표를 향해서
    누구는 가족을 위해
    누구는 날 위해
    누구는 그냥

    힘내자 아자!
  • ?
    꾸르_d92a0e5a 글쓴이 2024.05.13 21:26
    @꾸르_cef53aea
    그렇겠죠. 네 하아.. 현실 깨닫고 다시 열심히 하는중입니다 ㅜㅜ
  • ?
    꾸르_deab0230 2024.05.13 15:00
    이해가 안가는데? 남이 연예인이나 명품 연예인 같은 삶에 열광하든 말든 너랑 먼 상관임? 진짜 T면 남이 열광하든 말든 관심없음
    그리고 한국만큼 살기좋은 나라도 없는데 너무 징징 거리는거 아님?
    너는 최소한 목숨을 위협받으면서 살거나 끼니 걱정은 하지 않자나
    다른 나라는 아직도 굶어 죽는 사람도 있는데 너가 배가불렀구나
    라떼는 하루 10시간 12시간 주말도 없이 일했는데
    그때는 힘든지도 모르고 일했다
    오히려 이렇게 몸 안좋다고 하는 애들보면
    진짜과로해서 아픈것보다 규칙적인 생활을 안해서 아픈 경우가 더 많더라
    이런거 쓸 시간에 운동이라도 하고 조금더 쉬면 되겠네
  • ?
    꾸르_d92a0e5a 글쓴이 2024.05.13 21:28
    @꾸르_deab0230
    그런가 ㅜㅜ 남은 신경은 안쓰는데

    난 그냥 우르르르르 몰려가는 문화가 너무 싫어서

    근데 하루에 13시간씩 일하긴함

    요즘 좀 멘탈이 나가긴했는데 정신차려야지 ㅜㅜ
  • ?
    꾸르_a0c8ece1 2024.05.13 15:36
    운동하고
    정신적으로 너무 지치면 잠시 좀 쉬고
    술 한잔하면서 니 이야기 들어줄 친구 없으면 댓글 달어~
  • ?
    꾸르_d92a0e5a 글쓴이 2024.05.13 21:29
    @꾸르_a0c8ece1
    ㅎㅎ 감사합니다 따듯함이 느껴지는 댓글이네요

    다시한번 감사해요
  • ?
    꾸르_a0c8ece1 2024.05.14 12:59
    @꾸르_d92a0e5a
    별 말씀을
    나도 가끔 공허함과 외로움에 사무칠 때 많아
    그럴 때 친구 붙잡고 한잔하면서 두어시간 떠들면 좀 낫긴 하더라고
    나도 그래줄 수 있으니까 이야기 해본 거 뿐이야
    안된다안된다 매몰되지 말고

    인생은 어차피 슬픔과 불안을 안고 나아갈 수 밖에 없는 것 같아
    살아갈수록 이별과 좌절은 쌓여만 가고, 절대 그것들은 적응되지 않아
    그럴 때 필요한건 옆에 있는 사람이야. 스쳐지나가는 사람일지 몰라도. 큰 도움이 안될지 몰라도.
    그걸 나도 해줄 수 있으면 해줘야지. 그거 뿐이야.
  • ?
    꾸르_d92a0e5a 글쓴이 2024.05.14 23:59
    @꾸르_a0c8ece1
    네 감사합니다 ㅜㅜ 오늘도 10시까지 일하다 와서 봤는데 댓글때문에 기분이 많이 회복됬어요.

    인생은 참 힘들지만 또 힘내야겄죠. 감사합니다
  • ?
    꾸르_8230347c 2024.05.13 15:41
    나도 T 인데 삶이 너무 행복한데,, 일 슬슬하고 취미생활하고 주말에 아기랑 와이프랑 놀러가고 요즘 날씨도 좋아서 최고인데

    일이 너무 힘들고 개인 시간이 너무 없어서 모든것이 연쇄적으로 힘들어지는거 아닐까
  • ?
    꾸르_d92a0e5a 글쓴이 2024.05.13 21:32
    @꾸르_8230347c
    시간이 없긴함. 쥐어짜듯이 살고있음...

    쏟아붇기 => 탈진 => 건강악화 => 회복 => 쏟아붇기

    이거 반복중

    아직 삶에 여유가 없어서 그런거 같긴함 ㅜㅜ
  • ?
    꾸르_eb6c3a59 2024.05.13 17:58
    내가 잘 사는게 중요하지 돈 한두폰에 일희일비하노
  • ?
    꾸르_d92a0e5a 글쓴이 2024.05.13 21:33
    @꾸르_eb6c3a59
    그건 맞음. 오늘은 정신 좀차림. ..
  • ?
    꾸르_646ffad8 2024.05.13 20:13
    코로나로 장사 문닫고 빚만2억남았는데 3년동안 1억3천갚았다 아직도 7천이 남앗다 정말 힘들고 절망적이고 때론 현실을 도피하고 다른나라로 도망가서 살고싶기도하지만 아무겄도모르고 웃는 아들보면서 오늘도 참고산다 날보고 힘내라 아직 살만하잖아 인생이
  • ?
    꾸르_d92a0e5a 글쓴이 2024.05.13 21:37
    @꾸르_646ffad8
    대단합니다. 저도 멘탈이 그정도로 강해야될텐데...

    저도 자주 도망가고싶네요

    님 보고 저도 힘낼께요...

    제발 모든게 잘됬으면 좋겠습니다 ㅜㅜ
  • ?
    꾸르_321877db 2024.05.13 22:41
    여유가 없으셔서 그래요. 세상이 재미도 없고 괜히 트집 잡고 싶고 싫고 힘들고 그런거요. 그러니 작은 거라도 해보세요. 분명 좋아할만한 일들이 있을거에요. 자신을 위한 무언가를 해보는 걸 추천드립니다. 저도 똑같았거든요.
  • ?
    꾸르_d92a0e5a 글쓴이 2024.05.13 22:52
    @꾸르_321877db
    그렇군요. 맞아요.. 여유가 없어서 그런건 맞습니다... 뭘 하려고 해도 시간 낭비하는것같고.. 놀면 죄책감 비슷한것도 꽤 느끼구요 ㅜㅜ 그래도 극복하신것같아 부럽습니다

    바쁜 상황이라 바쁘게 안지낼수도 없긴한데 뭔가 틈을 내서 할
    마음의 여유가 없는게 가장 크네요

    노력해볼게요. ㅜㅜ!!
  • ?
    꾸르_a4a68085 2024.05.14 19:30
    태어나보니 전쟁시국이였고 피난만 다니다 생을 마감한 조상도 있습니다.
  • ?
    꾸르_d92a0e5a 글쓴이 2024.05.15 00:00
    @꾸르_a4a68085
    물론 그렇지만.. 음.. 그런건 거리감이 있어서 그런지 ㅜㅜ
  • ?
    꾸르_a4a68085 2024.05.15 00:14
    @꾸르_d92a0e5a
    힘내시라 예시를 들은 것입니다. 힘내시고 잘 살다보면 좋은 날이 오겠죠! 님의 건승을 기원합니다.
  • ?
    꾸르_d92a0e5a 글쓴이 2024.05.15 06:19
    @꾸르_a4a68085
    네 ㅎㅎ 감사합니다. 오늘도 출근합니다. 좋은하루되세요
  • ?
    꾸르_1f2bca5b 2024.05.15 21:43
    반응이 점점 긍정적으로 변하는거 보니 훈훈하네 ㅎ
  • ?
    꾸르_d92a0e5a 글쓴이 2024.05.16 21:59
    @꾸르_1f2bca5b
    네 ㅎㅎ ㅜㅜ 그래도 힘내야겠죠

    감사합니다
  • ?
    꾸르_cb49f104 2024.05.16 14:17
    우리 오늘도 적당히 일하고 각자의 방식으로 휴식을 취하고 편안함에 오는 행복을 느끼며 우리 좀 쉬엄쉬엄 살아요ㅠㅠ
  • ?
    꾸르_d92a0e5a 글쓴이 2024.05.16 22:00
    @꾸르_cb49f104
    그래요 ㅜㅜ 아... 지금은 쉴수없는 상황이라 그렇긴한데..
    좋은날오겠죠..
익명 게시판 익명으로 작성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추천
12741 클럽 가서 하루 술 값 100만원 많이 쓴거야? 6 new 9시간 전 339 -1
12740 여자친구랑 헤어졌습니다 6 new 13시간 전 446 -1
12739 이렇게 사는게 맞는것냐? (결혼한 사람들와봐라) 28 new 15시간 전 493 -1
12738 두통이 심해서 병원갔는데 의사샘이 원인은 알아서 찾으라네요 ㅋㅋ 5 new 15시간 전 306 0
12737 인생지사 새옹지마 new 17시간 전 193 -1
12736 불쌍한 나 4 new 19시간 전 172 0
12735 가지고 싶은게 없어요 12 2024.06.19 290 -1
12734 벽걸이 에어컨 필터만 교체했는데 물샘이 사라지네요 2024.06.19 198 0
12733 냉동 치킨은 하나도 먹으면 안되겠더라 14 2024.06.19 354 -3
12732 캐논 복합기가 고장나버렸는데요... 6 2024.06.19 193 -1
12731 아이가 손바닥 채벌받았는데 고소가능한가요? 10 2024.06.19 594 -2
12730 영어닉네임 추천좀요! 11 2024.06.19 228 1
12729 맛있게 드신다. 4 file 2024.06.18 567 1/-1
12728 결혼은 진짜 막 하면 안될꺼같음 16 2024.06.18 915 2/-4
12727 학교에 아는여사친 6명이랑했는데 4명이 임신했습니다 6 2024.06.18 1100 2/-3
12726 점심먹고 한잔해~ 4 2024.06.18 359 0
12725 꾸르 형님들 너무 똑똑하고 다들 너~~무 멋있다~~~ 5 2024.06.18 409 -3
12724 글 좀 못 쓰면 어때 10 2024.06.18 398 -2
12723 선크림 이제부터라도 바르려고 하는데 8 2024.06.18 417 1
12722 한국은 일본을 본 받아야 할꺼 같다 35 2024.06.17 712 3/-13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638 Next
/ 6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