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854 추천 2 댓글 9
Extra Form

   전 직장인 4년차 팀장이고

 

여자친구는 반년차 대학원생인데

 

매일매일 너무너무너무바쁘고 힘들다고 투정입니다. 관둔다는 말과 그냥 취업하고싶다라는 말을 달고사는데

 

물론 사람이야 누구든 내가 세상에서 제일 힘든거지만

 

나도 직장인이고 일하고 야근하고 주말에 외근가고하는데

 

제앞에서 차라리 취업할까 이러고 있는거보면

 

얘랑 결혼하는게 맞나 라는 생각이 들곤합니다

 

그냥 그렇다구요

 

  • ?
    꾸르_84fa1c4f 2024.05.22 09:00
    그냥 힘내라고 해주세요
  • ?
    꾸르_72c298ce 2024.05.22 09:06
    감정 쓰레기통은 정망 별로 인건데
    상대방이 모르는듯

    그렇다고 나도 힘들다 너만 힘드냐 보다는
    서로에게 좋은 에너지를 주면 좋을것 같다고 진지빨고 얘기를 하세요.

    힘들때 얼마든지 도와줄수도 있고
    함께 시간을 보낼수도 있지만
    힘들다는 소리만 듣고 있는건 어렵다.
    그러니 서로에게 좋은 영향을 줄수 있게 노력하자 하고서도
    안바뀌면 바꿔타세요
  • ?
    꾸르_da7f2f30 2024.05.22 09:15
    자세한 내막은 모르니 누가 나쁘다 어떻다 하기는 어렵다.

    연애기간 중 불만 전혀 없고 좋기만한 상태로 결혼해도 문제가 생기는 경우가 많다.
    결혼 하기전에 결혼에 대해 의문이 드는 상대라면 결혼 안하는게 확률적으로 더 좋은 선택이 아닐까?
  • ?
    꾸르_bbdd5ca3 2024.05.22 10:09
    흠...남친을 감정쓰레기통이나 움직이는 지갑쯤으로 생각하는 여친이라면 좀 생각하시는게 좋을듯....대학원생이면 나이도 먹을 만큼 먹었는데 배려가 부족한거라면 ........흠......
  • ?
    꾸르_abb4b572 2024.05.22 10:29
    ㅋㅋㅋ 결혼하면 바로 직장 관둘 스타일ㅋㅋㅋ
  • ?
    꾸르_879b6987 2024.05.22 11:04
    그냥 님에게 투정하면서 푸는거에요. 그냥 맞장구 쳐 주면서 들어주기만 하면 되긴 합니다.
    남자들은 문제 해결해줘야 하나 생각하고 답을 생각하지만 여자들은 그냥 푸념하고 대화하면서 스트레스 푸는거죠
    그런데 그런것도 적당히라는게 있고, 자기 맘 편하자고 남을 일명 '감정쓰레기통' 으로 쓰는건 문제가 있긴 합니다.
    또 거기다가 대놓고 사실 그대로 '너만 힘든거 아니고 다 힘들다 이것도 못 버티면 어디가서 아무것도 못한다' 이렇게 팩트를 말하면 또 서운하다고 삐지죠
    근데 또 힘든거 말 절대 안하고 혼자 꿍 하고 있다가 일 키우는 여자도 있는데. 뭐든 적당한게 좋은것 같습니다.
  • ?
    꾸르_8d558299 2024.05.22 17:40
    처음 관계가 어떻게 시작했든, 결혼을 생각한다면 그런 님의 감정과 생각을 좀 더 드러내시죠
    상대 감정만 받아주고 내 감정을 다 숨기면 불행할테니까
  • ?
    꾸르_e02e411c 2024.05.22 18:36
    대학원을 찡얼대는데 회사라고 잘 있을까 싶다ㅋㅋㅋㅋㅋㅋ 회사 있다가 대학원 온 사람인데 스트레스의 종류가 다르긴하지만 '그냥 취업이나 할까'같은 소리는 절대안함
  • ?
    꾸르_ad8ab91d 2024.05.23 03:20
    투정은 투정이지
    님 여친에 대해서 댓글단 사람들이 뭘 알까싶은데
    투정하면 우쭈쭈 해주면 된다
    해결책을 주지말고 공감만해
익명 게시판 익명으로 작성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추천
12743 고맙습니다(이렇게 사는게맞냐 글쓴 사람입니다) 3 new 3시간 전 159 2
12742 나는 왜 어리석고 바보스러울까? 4 new 3시간 전 135 2
12741 매일 반복이지만 2 new 6시간 전 178 0
12740 클럽 가서 하루 술 값 100만원 많이 쓴거야? 9 new 23시간 전 683 -1
12739 여자친구랑 헤어졌습니다 7 2024.06.20 659 -1
12738 두통이 심해서 병원갔는데 의사샘이 원인은 알아서 찾으라네요 ㅋㅋ 5 2024.06.20 406 0
12737 인생지사 새옹지마 2024.06.20 239 -1
12736 불쌍한 나 5 2024.06.20 215 0
12735 가지고 싶은게 없어요 13 2024.06.19 333 -1
12734 벽걸이 에어컨 필터만 교체했는데 물샘이 사라지네요 2024.06.19 234 0
12733 냉동 치킨은 하나도 먹으면 안되겠더라 16 2024.06.19 405 -3
12732 캐논 복합기가 고장나버렸는데요... 6 2024.06.19 226 -1
12731 아이가 손바닥 채벌받았는데 고소가능한가요? 10 2024.06.19 642 -2
12730 영어닉네임 추천좀요! 11 2024.06.19 259 1
12729 맛있게 드신다. 4 file 2024.06.18 604 1/-1
12728 결혼은 진짜 막 하면 안될꺼같음 16 2024.06.18 960 2/-4
12727 학교에 아는여사친 6명이랑했는데 4명이 임신했습니다 6 2024.06.18 1157 2/-3
12726 점심먹고 한잔해~ 4 2024.06.18 387 0
12725 꾸르 형님들 너무 똑똑하고 다들 너~~무 멋있다~~~ 5 2024.06.18 439 -3
12724 글 좀 못 쓰면 어때 10 2024.06.18 429 -2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638 Next
/ 6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