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4759 추천 9 댓글 23
Extra Form

ggoorr.net_001.png.jpg

 

2월 4일 하이브와 방시혁을 끝내겠다 선언

3월 14일 구체적인 위약금 논의

 

아일릿 데뷔 3월 25일

아일릿 때문에 하이브에 대항한다는 주장은 신빙성이 떨어짐

 

 

 

 

 

 

ggoorr.net_002.png.jpg

 

회사 배임관련해 지시하고 대화 나눈건 직원들과의 카톡 대화다
'개인 카톡 유출' 이라고 보기 어렵다
오히려 '개인 카톡 유출' 은 내가 아니라
방시혁과의 카톡(에스파 밟으실 수 있으시죠?) 을 유출 시킨게 진짜 개인 카톡 유출이다
그게 도대체 해임관련 공식입장과 무슨 상관이냐

하이브가 불법자료를 취득한게 아니다 본인들 회사 자산을 감사하는건 불법이 아니다
설령 그것이 불법이라하든 사실이 아니면 허위사실이라고 하면 그만이다

 

왜 고소를 못하고 있나? 카톡 원본 공개 환영한다. 

 


민희진 카톡에서 비하한건 다른 아티스트에게 한말이 아니라 뉴진스 멤버에게 한게 맞다
멤버이름을 지운건 그 멤버가 불쌍해서 지운거다

 

 

 

 

 

 

ggoorr.net_003.png.jpg

 

뉴진스 멤버들이 탄원서 제출은 의미가 있다
뉴진스 멤버들은 소송 당사자가 아니다

 

탄원서 제출은 본인이 가서 그냥 내면 끝이다
변호사를 썼고 엔터 분쟁 전문 변호사를 썼다

 

탄원서만 내려고 한거다?
현재 재판에는 해당 변호사가 '소송대리인' 으로 올라가있다
제 3자가 소송위임장 제출한다? 

 

탄원서만 제출하려는 사람이 변호사를 선임해서 소송위임장을 제출 하는 케이스가 있는지 법조계에 물어본 결과
들어본 적도 없다고 했다

 

보통은 '대리인' 으로 올라가지 '소송대리인' 으로 올라가지 않는다

 

이 변호사는 연매협 고문 변호사다.
전속계약 분쟁을 할때 연매협의 역할은 크게 작용한다

 

뉴진스가 전속계약 해지 소송을 할지는 모른다

  • ?
    볼드백투 2024.05.20 06:26
    이래도 뭐..뉴진스 부모들은 사이비신도마냥 민희진편이라니까 .. ㅋㅋㅋㅋ
  • ?
    dfghj 2024.05.20 07:25
    기자회견 당시 '나는 투자처를 안만났다.'
    몇주 뒤
    '친한 지인이 오라고 해서 갔더니 두나무,네이버 있더라'

    우리 딸같은 아이들을 지켜달라~ 어쩌구 저쩌구~
    몇주 뒤
    싸움 한복판에 참가시킴

    내가 생각나는 것만 단순하게 2개인데 하나하나 더 따질수도 있겟음
    브라보 가수 방패삼아 언플 하는 사람은 누구?
  • ?
    eztang 2024.05.20 08:33
    민희진도 방시혁 카톡 깐건 매 마찬가진데 왜 다르게 평가받는지 모르겠음. 이걸 대체 왜 강자와 약자의 싸움으로 바라보는지도 어처구니없고. 덩치 차이는 있지만 이들이 약자는 아니지.
  • ?
    볼드백투 2024.05.20 06:26
    이래도 뭐..뉴진스 부모들은 사이비신도마냥 민희진편이라니까 .. ㅋㅋㅋㅋ
  • ?
    구라이브라 2024.05.20 08:17
    @볼드백투
    하이브 이미지가 구렸던점
    (게임회사 출신 임원진의 이전 업보로 남초에서도,
    기존 하이브 아이돌 팬들이 하이브 싫어하는 이유로 여초에서도)

    그점 파고들어서
    하이브가 하고있는짓이 이전 게임회사서 하던짓이고
    하이브가 기존에 다른 아이돌들 어케했는지 봐라 하면서
    이야기하고

    + 그 기자회견으로 젊은층 대다수 공략했는데

    몇년동안 데리고 키우며 데리고있었으니 이해될정도로 공략되고 세뇌됐을듯
  • ?
    팩트폭격기 2024.05.20 10:10
    @구라이브라
    이제야 민희진 손절 하셨어요? ㅋㅋㅋㅋ 그렇게 열심히 편들어주시더니 ㅋㅋㅋ
  • ?
    구라이브라 2024.05.20 10:20
    @팩트폭격기
    꽉 막혀서 편향폭격하는 것보다는
    태세전환이라도 해야지요~ 뭐 누가 죽은 사건도 아니니 태세전환 쉽지요

    애초에 안나서는게 제일 나았겟지만~ 어쩌겠습니까 나서는것이 저의 습성인것을~
    조롱하십시오~ ㅎㅎ
  • ?
    공갈량 2024.05.20 10:36
    @구라이브라
    인정하고 생각을 바꾸는게 굉장히 어려운 일입니다. 조롱보다는 응원과 격려를 보냅니다.
  • ?
    구라이브라 2024.05.20 11:01
    @공갈량
    아침부터 따뜻한 댓글에 마음이 따듯해 집니다 좋은하루 보내세요~!
  • ?
    dfghj 2024.05.20 10:41
    @구라이브라
    자신이 틀렸다고 인정하는건 정말정말 힘든부분입니다.
    전에도 말했지만 너무 심각하게 생각하지 마시길
    그저 의견충돌일뿐 웃어 넘어가셨으면 합니다.
  • ?
    구라이브라 2024.05.20 11:01
    @dfghj
    아침부터 따뜻한 댓글이네요.
    웃고넘어가야하는데 진지한 사람인지라, 여러 생각을 하게되네요.

    이런일이야 웃으면서 넘어가지만,
    자신의 정치적 견해, 종교적 견해, 사건에 대한 견해, 실수에 대한 견해, 그리고 그것이 잘못되었음을 알았을때
    바꾸는 것...

    더나아가서 범죄자의 교화도 이런 따뜻한 반응이 와야 가능하려나요?

    애석하게도 많은 실수와 심지어는 죄를 저지른 사람들이 따뜻한 반응을 믿고 더 사고를 치지만요.
  • ?
    팩트폭격기 2024.05.20 12:54
    @구라이브라
    네 이런일은 잊지 마시고 앞으로는 열린 시각으로 판단 하시면 좋겠습니다 ㅎㅎ
  • ?
    구라이브라 2024.05.20 15:20
    @팩트폭격기
    선생님도 닉값해주시길 바랍니다 앞으로도^^
  • ?
    안녕하시렵니까 2024.05.20 06:36
    언플은 하이브가한수위인가
  • ?
    dfghj 2024.05.20 07:25
    기자회견 당시 '나는 투자처를 안만났다.'
    몇주 뒤
    '친한 지인이 오라고 해서 갔더니 두나무,네이버 있더라'

    우리 딸같은 아이들을 지켜달라~ 어쩌구 저쩌구~
    몇주 뒤
    싸움 한복판에 참가시킴

    내가 생각나는 것만 단순하게 2개인데 하나하나 더 따질수도 있겟음
    브라보 가수 방패삼아 언플 하는 사람은 누구?
  • ?
    볼드백투 2024.05.20 07:39
    @dfghj
    모자이크 한 이름이 하니라는 말이 있음
  • ?
    dfghj 2024.05.20 07:40
    @볼드백투
    개줌마는 그걸 짜집기고 만든 카톡이라니 본인이 인정한것들만 올림
  • ?
    비추수집가 2024.05.20 07:42
    글제목 우리말 맞냐
  • ?
    선주님이시다 2024.05.20 08:13
    옳고 그름의 문제는 이제 모르겠고 사내메신저도 아니고 개인카톡을 검사가 아니고 회사에서 까도 되나ㄷㄷ
  • ?
    루피 2024.05.20 09:07
    @선주님이시다
    아마 회사 컴퓨터(노트북) 감사중에 나온 업무시간중 메신저 내용일거 같아요.. 회사내 컴퓨터에서 직원들간 메신저 내용이기 때문에 문제 없는거 같기도하구요. 또 경영에 관한 내용, 회사에 영향을 줄 수 있는 내용이라서 이지 않을까요?
  • ?
    eztang 2024.05.20 08:33
    민희진도 방시혁 카톡 깐건 매 마찬가진데 왜 다르게 평가받는지 모르겠음. 이걸 대체 왜 강자와 약자의 싸움으로 바라보는지도 어처구니없고. 덩치 차이는 있지만 이들이 약자는 아니지.
  • ?
    가갸겨겨격 2024.05.20 10:31
    1. 계획에 관해서
    민희진이 경영권 찬탈 계획 짯음. 근데 L부대표와 나눈 사담이라 함.
    (L부대표는 전 빅히트 직원임. 언론에 공개된 카톡 이사람꺼. 1945 찬탈 계획 문서 이사람이 작성한거.)
    (하이브측 주장 : L부대표는 회계사다. 다수의 M&A를 진행한 인물이다. 사담일수 없다. ← 맞음. 내용이 전문적이고 구체적임.)
    (계획 자체가 80%지분을 매각시킨다인데 하이브가 지분 매각하겠냐. 실현 가능성 없는 사담이다. ← 이것도 맞음.)
    실현 가능성 있는건 뉴진스를 데리고 떠난다임.
    위약금 때문에 언론에 부당한 대우를 노출해서 뉴진스 탈퇴의 정당성을 부여할 계획이였으나 하이브가 먼저 언론플레이함.
    민씌 계획을 막기위한 선 언플이였다함. (부당한 대우가 있었던건 사실이라 하이브는 선수칠수 밖에 없었던듯 함)
    이게 미수혐의로 죄를 물을 수 있을 것인지는 법원 결과 나와야만 판단 가능할 것 같음. 찬탈계획 전문을 공개하지 않는 이상 판단할수 없음.

    2. 언플에 관해서
    하이브가 해당사안 언론 공개 후 바로 하이브 사옥 앞에 트럭시위가 생김.
    "버니즈는 뉴진스를 응원한다. 민희진은 나가라" 대강이런 내용임.
    버니즈에서 난리남. "우리는 트럭시위 한적없는데??"
    모금해서 트럭 다시 보냄 "버니즈는 민희진을 응원한다"
    BTS팬들도 "하이브가 아닌 BTS를 응원한다"라는 식으로 거들음.
    이 뒤로 하이브에서 뭔 글만 쓰면 알바라고 하고 남녀 분단 페미갈등이 시작됨. 물론 민희진 즙짜기도 한몫하긴함.
    하이브가 공개하는 메신져 내용은 민희진 이미지 깍기.
    민희진이 공개하는 메신져 내용은 하이브 비리고발.
    둘다 나락가고 있음.
    지금 아일릿 쇼츠 올라오면 외국인들 비하발언 엄청남. 얘넨 확실히 망한듯.
    뉴진스도 댓글보면 뉴프티라고 불리고 브랜드이미지 개하락하고 타격이 큼.
    르세라핌도 어디까지 운이 좋은지 보자라면서 개 뚜드려 맞고 있음.
    하이브는 더이상 여돌 제작 못할거 같음;; 근데 언플의 시작점이 하이브라.. 뭐..

    3. 계획 실행에 관해서
    투자자를 만났냐 안만났냐는 말들이 다 다르고 계속 바뀜.
    네이버와 두나무 모두 하이브측 사람이라는데 법정에 나와서 저희가 투자제안 받은게 맞습니다하면 게임 끝 아닌가.
    뭐.. 네이버와 두나무도 본인들 몸 사려야하니까..
    투자자로 만났다. 그냥 우연히 만나서 식사만 했다. 뭐가 맞는건지는 끝까지 안밝혀 질거 같음.

    4. 베스트 해결방안
    둘다 잘못 인정하고 지금이라도 화해해라. 주가는 계속 떨어진다.
  • ?
    토트넘 홋스퍼키신 2024.05.20 23:35
    제2의 피프티 사태가 발생하는건가
List of Articles
추천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 jpg 일본에서 많이 쓰이고 있는 골판지 관 3 newfile 날아라호떡 3시간 전 677
1 gif 신개념 용접 5 newfile 날아라호떡 3시간 전 950
3 jpg 코스트코 음식과 제품으로 진행한 결혼식 1 newfile 날아라호떡 3시간 전 932
5 jpg 초5 아들 미술을 가르쳐야하나 고민 2 newfile 날아라호떡 4시간 전 1428
2 jpg 몇년 전 미국에서 보인 초록 하늘 현상 2 newfile 날아라호떡 4시간 전 1471
3/-1 jpg 대학생 때 인기 많았다는 일본 아나운서 newfile 날아라호떡 4시간 전 1794
5/-1 jpg 뉴진스 사인 받고 좋아하는 애플 본사 직원 newfile 날아라호떡 4시간 전 1504
6 gif 셔틀콕 안정화 작업 3 newfile 날아라호떡 4시간 전 1527
12 jpg 대만에서 출시된 19금 게임 대참사 4 newfile 날아라호떡 6시간 전 3232
7 gif 발 헛디뎌서 물에 빠질 뻔한 남자 6 newfile 날아라호떡 6시간 전 1744
8 jpg 여성 암환자가 늘어나는 치명적인 이유 1 newfile 날아라호떡 6시간 전 2215
13/-2 avi 차 안에서 아빠 무릎 위에 있는 걸 보고 놀란 가족 new 날아라호떡 6시간 전 2550
6 jpg 의외로 현실에 존재한다는 클리셰 2 newfile 날아라호떡 7시간 전 2481
12/-2 jpg 베트남에 붙어있는 한글 경고문 13 newfile 날아라호떡 9시간 전 3581
5/-3 gif 사진하고 똑같은 헤어스타일 하기 2 newfile 날아라호떡 9시간 전 3011
8/-1 jpg 오락기 밑 동전의 비밀 3 newfile 날아라호떡 9시간 전 2818
9 jpg 폭설에 웨딩사진 찍은 일본 부부 9 newfile 날아라호떡 9시간 전 2932
6/-1 jpg 불안해하는 31살 청년을 응원하는 사람들 8 newfile 날아라호떡 9시간 전 2195
3 jpg 사랑 받고 자랐는지 불우하게 자랐는지도 태도나 분위기에서 알 수 있나요? 7 newfile 날아라호떡 9시간 전 2045
7 jpg "오물 버렸나" 놀란 경찰, 알고 보니 귀여운 '손편지 4 newfile 날아라호떡 9시간 전 1559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9192 Next
/ 919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