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댓)글 쓰기는 회원만 가능합니다.
회원가입 ID/PW 찾기, 인증 메일


Extra Form

1949년 금문도 전투 - 꾸르

중국의 턱밑에 도사리고 있는 대만의 금문도 위치

 

1949년 국공내전에서 패배가 기정사실화되던때...

장개석의 국민당군은 대만으로 철수할 생각을 하게되고

대만 방어를 위한 최전방 보루로 금문도를 반드시 사수하기로 결정한다

 

1949년 금문도 전투 - 꾸르

모택동은 장개석의 국민당군을 완전히 얕보고 금문도 점령과

대만 점령을 명령하면서 '우리가 공격 시늉만 해도 국민당은 알아서 무너질것'

이라고 생각한 모양이다.

 

1949년 금문도 전투 - 꾸르

모택동은 중국 본토로부터 겨우 2km떨어진 금문도쯤이야

단숨에 함락할것으로 생각하고 2만의 병력을 투입, 1949년 10월24일

야음을 틈타 상륙돌격을 실시하는데....

 

1949년 금문도 전투 - 꾸르

상륙함이나 상륙정이 없던 관계로 각처에서 어선 수백척을 징발해

선봉대 1만명을 먼저 투입하고 

나머지 1만은 선봉대를 투입하고 돌아온 어선들에 태워 2차로 상륙시키기로 한다

 

1949년 금문도 전투 - 꾸르

야음을 틈타 어선을 타고 상륙한 중국군 선봉대 1만은

악전고투끝에 상륙교두보를 확보하는데 성공했으나.....

 

1949년 금문도 전투 - 꾸르

그들을 기다리는것은 전차까지 앞세운 금문도 방어군 4만이었으니..

한마디로 우주관광을 당하게되고....

선봉대 1만을 투입하고 돌아가는 중공군 어선 수백척은

돌아가는길에 국민당 해,공군에 의해 모조리 격침당하고 만다.

 

1949년 금문도 전투 - 꾸르

중공군은 선봉대가 눈앞에서  관광당하는걸 보고도 

타고 갈 배가 없어서 후속부대를 상륙시키지 못하고....

 

1949년 금문도 전투 - 꾸르

결국 중공군의 선발대 1만은 금문도에서 전멸...

(전사 3천여명, 포로7천여명)

 

단 한명도 본토로 돌아가지 못한다.

 

이것이 1949년 금문도 전투이고,

분노로 폭발한 모택동은 모든 전력을 동원해 대만을 점령하려 했으나

1950년 한국전쟁이 터지고.. 중공이 한국전쟁에 참전하게 되면서

대만은 살아남게되었다

List of Articles
jpg 최악의 92년생 세대 3 보르미어 2020.04.10
jpg 투표를 하지 않는 것과 무효표의 차이 18 보르미어 2020.04.10
gif 추억의 펜티엄 컴퓨터 부팅 25 보르미어 2020.04.10
gif 필리핀 팔라완주의 어느 호수 11 보르미어 2020.04.10
jpg 편의점 택배 빌런 12 보르미어 2020.04.10
jpg 혐한이 주 컨텐츠인 일본 극우방송이 말하는 "일본 흉내내기" 23 보르미어 2020.04.10
jpg 당신이 사진 기자라면, 구할 것인가? vs 찍을 것인가? 2 보르미어 2020.04.10
jpg 맥시코 서부 해안에서 35년만에 찍힌 같은 고래 사진 9 보르미어 2020.04.10
jpg 취미로 스파이를 했던 미국의 흔한 할아버지 4 보르미어 2020.04.10
gif 아노말롭스과 (Flashlightfishes) 4 보르미어 2020.04.10
jpg 우즈베키스탄 "누가 진정한 친구인지 알았다" 13 보르미어 2020.04.10
jpg 신천지가 어플 숨기는 방법 6 보르미어 2020.04.10
avi 몸무게 재는 펭귄들 4 보르미어 2020.04.10
jpg 항암치료 받는 아내를 기다리는 남편 1 보르미어 2020.04.10
gif 조던 프리드로우 덩크 5 보르미어 2020.04.10
gif 합천 영암사지 쌍사자 석등 3 보르미어 2020.04.10
gif 중국이 프랑스한테 기부했다는 방호복 25 보르미어 2020.04.10
gif 너는 코가 어딨어? 1 보르미어 2020.04.10
jpg 중국군이 단 한명도 살아돌아가지 못한 전투 7 보르미어 2020.04.10
jpg 실화를 바탕으로 했지만 거의 다 구라인 영화 23 보르미어 2020.04.10
목록 BEST 게시물
Board Pagination Prev 1 ... 165 166 167 168 169 170 171 172 173 174 ... 3706 Next
/ 3706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